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우유시장 정체기, 저온살균우유는 상승세

MTN 헬스팀 기자 | 2014/07/09 18:05

저온살균 우유 시장이 뜨겁다. 전체 우유 시장이 정체기에 있는 가운데 저온살균 우유는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저온살균 우유 시장은 지난 2012년 730억원에서 2014년 1천20억원 규모로 2년만에 40% 가량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같은 기간 전체 우유시장은 6%가량 마이너스 성장할 것으로 보여 성장세가 더욱 두드러진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판매되는 우유는 대부분 초고온 살균 우유다. 저온살균공법에 비해 가공비는 적게 들고, 생산 효율이 높은데다 유통기한도 길다. 그러나 소비자의 눈높이가 높아짐에 따라 건강한 저온살균우유의 인기가 점점 높아져 제품 출시도 잇따르고 있다. 루이 파스퇴르가 1860년대 만들어 파스퇴르법이라 불리는 저온살균법은 낙농선진국인 미국과 유럽에서 널리 행해지는 공법이다. 유익균을 보존하고 비타민 손실과 단백질 변성이 적다.

또 칼슘 흡수를 저하시키지 않아 더 건강하게 우유를 섭취하도록 해준다. 열변성이 적어 고소함보다는 신선한 우유 본연의 맛을 즐길 수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 1987년 파스퇴르에서 최초로 저온살균 우유를 생산했고, 지금은 강성원 우유, 후디스 우유는 물론, 매일유업에서 '63℃ 저온살균우유'를, 비락에서 '참 맛있는 저온살균우유'를 출시해 점차 저변이 확대되고 있다.



이에 따라 국내 저온살균우유 시장의 70%가량을 점유하고 있는 파스퇴르는 2008년 이후 6년만에 저온살균우유 TV광고를 재개하는 등 마케팅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또한 무항생제 인증목장 우유, 유기농 우유 등 국가인증을 받은 믿을 수 있는 고급 제품 출시도 계속하고 있다.

파스퇴르 관계자는 "우유시장의 질적 성장이 계속되며 건강한 저온살균 우유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건강한 저온살균우유 시장을 계속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정보제공=파스퇴르)

최용선 기자 ( healthq@mtn.co.kr )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