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라이프라이프일반

글자크게글자작게 프린트이메일보내기주소복사

관광공사, 국내 최초 '무슬림 식당 친화 등급제' 시범 도입

MTN헬스팀 기자 | 2014/12/17 13:34





한국관광공사는 전 세계 인구의 1/4을 차지하고 있는 16억 무슬림 관광객 유치를 위해 ‘무슬림 식당 친화 등급제’를 국내 최초로 시범 도입, 동 분류체계를 반영한 영문 ‘무슬림 음식가이드북(Muslim Friendly Restaurants in Korea)을 발간했다고 17일 밝혔다.

가이드북은 전국 118개 식당과 36개 주요 한식메뉴를 무슬림 친화정도에 따라 분류해 수록했으며, 주한 오만대사 등 국내거주 이슬람 오피니언 리더와 유학생의 생생한 한국음식 경험담, 한국 할랄 인증 식품과 국내 할랄 식품 구매처 정보 등 방한 무슬림 관광객을 위한 유용한 정보를 담았다.

국내 이슬람 전문가의 연구와 자문을 통해 발간한 동 책자에서는 “Halal(할랄)" 대신 ”Muslim Friendly(무슬림 친화적인)"라는 용어를 사용했으며, 한국에서 무슬림 관광객이 방문할 수 있는 식당을 이슬람 문화권의 식당에서 한식당으로 폭을 넓혀 한국의 다양한 음식문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식당의 무슬림 친화등급은 총 5개로 나뉘며, 동 책자에 소개된 식당은 Halal Certified 4개, Self Certified 37개, Muslim Friendly 24개, Muslim Welcome 49개, Pork-Free 4개 등 총 118개로, 실사를 통해 무슬림 친화등급을 부여했다.

또한, 무슬림 방한 관광객의 한식체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대표적인 한식메뉴와 관광객이 쉽게 접할 수 있는 메뉴 총 36개를 Vegetable Only, Seafood based food, Vegetable or seafood based food, Meat based food but no pork 등 4개로 나눠, 무슬림 관광객의 음식문화에 따라 한식 메뉴를 선택 할 수 있도록 했다.

정기정 한국관광공사 아시아중동팀장은 “할랄음식은 무슬림 관광객이 여행 목적지를 선정할 때 가장 중요하게 고려하는 요소로, 처음으로 시범 도입한 무슬림 식당 친화등급제가 무슬림 관광시장 확대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내년 중 국내외 전문가들과 의견 수렴을 통해 지속 운영 여부를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관광공사는 이슬람 국가에 위치한 해외지사를 통한 무슬림 시장 개척 강화와 함께 무슬림 관광객 수용태세(음식, 기도실 확보, 안내체계 등)를 개선하고, 2015년 1월에는 관광업계 종사자를 위한 ‘무슬림 관광객 유치안내서’ 발간, 국내 무슬림 관광객 유치 관심기관 및 종사자를 위한 교육사업 등을 실시하는 등 무슬림 관광객 유치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해 이슬람 국가의 방한 규모는 62만 4천명으로 전체 방한객의 5.1%에 달한다.

최형훈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