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뉴스제약뉴스

글자크게글자작게 프린트이메일보내기주소복사

이종욱 대웅제약 사장 4연임 성공…"글로벌헬스케어그룹 성장"

MTN헬스팀 기자 | 2015/03/20 10:59

[정기수기자]이종욱 대웅제약 사장이 4연임에 성공했다.

대웅제약은 20일 서울 삼성동 본사 별관 베어홀에서 제13기 주총을 열고, 이 사장의 재선임안 등 안건을 처리했다.

2006년 5월 최고경영자(CEO)에 오른 뒤 4연임에 성공한 이 사장은 이번 재선임에 따라 오는 2018년까지 임기를 보장받게 된다.

이종욱 사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지난해는 어려움이 많았지만 임직원들이 위기를 기회로 만들겠다는 각오로 혼연일체가 돼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국내 제약산업 환경의 악화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성장을 기록했다는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대웅제약은 지난해 리베이트 투아웃제 실시, 세무당국의 전방위 조사, 약가인하 정책 등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영환경에서도 매출 7천272억원, 경상이익 537억원을 기록하며 선방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자체 개발한 개량신약 알비스는 약가인하에도 불구하고 582억원의 매출을 달성했으며, 뇌기능 개선제 글리아티린도 647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립선암치료제 루피어데포주는 성장을 거듭해 100억원대의 블록버스터 제품으로 안착했으며, 고함량 비타민B 임팩타민은 2년 연속 100억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밖에 습윤드레싱 이지덤은 발매 3년만에 50억원을 달성했다.

또 공격적인 R&D(연구개발)과 글로벌 투자를 통해 자체 개발한 복합개량신약 올로스타와 보툴리눔톡신제제 나보타를 성공적으로 국내에 출시했으며 세계시장 진출에도 연달아 성공했다.

국내 제약사 중 최다 수준인 8개국의 해외법인을 운영하고 있는 대웅제약은 이날 글로벌 제약사로 도약한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전 세계에 걸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각 진출 국가에서 업계 10위에 진입하고, 100개국 수출 유통망을 구축해 오는 2020년까지 해외매출이 국내매출을 넘어서는 것을 목표를 세우고 있다.

이종욱 사장은 "대내외 어려운 환경에서도 회사의 발전을 위해 노력한 결과 이전보다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국내 업계를 대표하는 제약 기업으로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는 도전 정신을 갖고 글로벌 헬스케어그룹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기수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