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헬스케어의료기기

글자크게글자작게 프린트이메일보내기주소복사

원익, '펜탁스 내시경' 5개 전문병원에 공급…점유율 확대

MTN헬스팀 기자 | 2015/03/30 09:33

[머니투데이방송 MTN헬스팀 기자] [정기수기자]의료기기 전문기업 원익은 최근 보건복지부 지정 대장항문 전문병원인 부산 항운병원과 하남 SD병원, 수원 더웰병원, 한사랑병원, 청주 하나병원 등에 첨단 내시경 장비인 펜탁스 'EPK-i5000'과 'EPKi-7000'을 잇달아 공급했다고 30일 밝혔다.

원익은 지난 2008년부터 펜탁스의 하이엔드급 내시경 장비 브랜드인 EPK-i를 국내에 보급하면서 대학병원과 전문병원의 시장점유율이 꾸준히 확대되는 추세다.

원익 관계자는 "작년부터는 대학병원을 겨냥한 첨단 하이엔드급 장비부터 개원가의 니즈에 맞춘 보급형 장비까지 라인업을 확대하면서 공격적인 마케팅도 병행하고 있다"며 "전문병원과 건진센터 내시경 장비 시장에서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원익은 지난 15일 '제25회 대한위장내시경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펜탁스 EPK-i5000, EPK-i7000 등 첨단내시경 제품들을 전시했다.

이어 29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2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세미나'에도 펜탁스 EPK-i7000을 중심으로 첨단 내시경을 시연해 볼 수 있는 독립부스를 마련해 개원가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EPK-i7000은 130만화소의 HD+ 이미지 기술을 적용해 진단의 정확성을 더욱 높였다. 혁신적인 부가기능도 특징이다. 다양한 색 변환기술을 구현한 아이스캔(i-scan)이미지와 HD+ 내시경 이미지를 동시에 볼 수 있는 트윈모드를 장착해 병변 발견의 효율성이 높아졌다. 아울러 내장형 HD+ 비디오 녹화 기능을 적용, 의료진의 정확한 정보공유도 가능해졌다.

EPK-i5000은 합리적 가격으로 대학병원급 고성능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원익 유호봉 헬스케어사업부장은 "빠르게 진화하는 내시경 장비들의 성능을 체감해 본 전문의들을 중심으로 브랜드 체인지에 적극적인 반응이 나타나고 있다"면서 "사용자 관점에서 합리적인 가격과 최적화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의료기기로 선택기준이 변화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정기수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