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아이러브치과, 심미성과 안전성 만족시키는 보철치료

MTN헬스팀 기자 | 2015/08/21 17:23

치아는 인상에 많은 영향을 끼친다. 가지런한 하얀 치아가 웃을 때마다 보인다면 좋은 첫인상을 줄 수 있다. 보철치료는 가지런한 치열을 만드는데 특히 치아가 선천적으로 결손 됐거나 결함이 있을 경우는 교정치료만으로 바로 잡을 수 없기 때문에 교정 치료 후 보철치료를 하여 심미치료를 통해 아름다운 치열을 만들게 된다. 최근에는 심미적인 이유로 이상적인 앞니를 만들기 위해 심미 보철치료를 하는 이들도 늘어나고 있다.




빠른 시간 내에 영구적 미백효과까지 가능해
이상적인 앞니를 만들기 위해서는 교정이나 턱 수술로 가능하다. 하지만 교정치료는 긴 시간이 소요되는 것은 물론 많은 비용이 든다는 단점이 있다. 심미 보철치료는 빠른 시간 내에 영구적 미백효과까지 얻을 수 있기 때문에 선택하는 환자들이 늘고 있다고 아이러브치과의 김혜겸 원장의 의견이다.

“앞니 만 삐뚤삐뚤한 경우나 교정효과를 원해서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앞니 돌출이나 덧니, 비대칭 또는 사이가 벌어진 치아 때문에도 심미 보철치료를 선택하는 경향이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최근에는 노화로 인해 잇몸이 올라가면서 치아 사이에 검은 삼각형의 구멍이 생기는 블랙트라이앵글을 갖고 있는 노년층에서도 이뤄지고 있는데 교정이나 치주수술로는 효과를 기대하기 힘들기 때문에 보철적인 방법을 추천, 심미 보철치료를 행하기도 한다.

심미 보철치료는 심미적 기능을 가장 먼저 고려해야 하므로 환자의 만족도를 높이는 것이 치료의 핵심이다. 환자가 가지고 있는 부자연스런 앞니를 다듬은 후 새로운 모양과 색으로 치아를 만들어 손톱을 붙인 듯 덧씌운다. 아이러브치과에서는 충분한 상담을 통해 프로비전을 제작해 상담 시에 제공하고 있다. 내원 당일 시술도 가능한데 세팅까지는 일주일이 소요된다. 또한 보철물을 세팅하는 당일 날 길이나 색상, 타 치아와의 조화 등을 고려해 환자가 만족하지 못하는 부분은 바로 수정도 가능하다. 무엇보다 환자의 의사를 충분히 반영함은 물론 담당의사와의 충분한 상담을 통해 환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또한 아이러브치과는 앞니디자인연구소를 부설로 운영하고 있어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 수작업으로 맞춤이 가능한데 치아기공사로 알려진 치아 디자이너가 직접 라미네이트나 올세라믹 크라운 같은 심미치료를 원하는 환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성별은 물론 직업, 나이, 습관을 파악해 환자가 느끼는 콤플렉스, 얼굴의 생김새와 입술의 모양까지 세심하게 고려해 1:1맞춤 디자인으로 제작하는 것 역시 아이러브치과만의 경쟁력이다.

타 치아와의 조화를 고려한 바른 선택이 필요
아이러브치과의 김영재 원장은 “단순히 심미적인 효과만을 위한 보철치료는 권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간혹 어금니가 무너지고 앞니만 예쁘게 원하는 이들이 있는데 이는 바른 선택이 아니라고 지적한다. 심미 보철치료는 타 치과치료와도 함께 할 수 있기 때문에 자신의 치아상태를 정확히 파악해, 어금니나 타 치아의 충치치료 등과 병행해 실시하기를 권했다. 앞니를 예쁘게 오래 사용하려면 어금니와의 교합도 중요하기 때문이다.

압구정동 아이러브치과는 치과치료의 모든 기준은 미(美), 아름다움에 있음을 원칙으로 충치치료 및 임플란트 등 심미성을 고려해 치료에 임한다. 이는 치과치료는 ‘신체 다른 기관들과는 차별화되므로 기능성에 심미성이 필수여야 한다’는 의료진의 신념이기도 하다. 환자와의 충분한 상담을 통한 소통을 많이 하고 있으며 심미적 기준을 철칙으로 삼기 때문에 환자에게 자신 있게 심미적인 치료를 제안, 신뢰도도 높다.

실제로 아이러브치과에는 심미적인 효과를 기대하는 취업준비생부터 연예인 지망생, 남성층, 노년층의 환자들이 다양하다. 아이러브치과의 두 원장은 평생의 콤플렉스 때문에 환하게 웃지 못하는 환자들에게 자신 있는 미소를 선사하는 것을 최고의 보람으로 생각하는 만큼 울상을 짓고 병원 문을 들어서는 환자들에게 환한 웃음을 짓게 하는 것이야말로 환자의 만족도가 높다는 것을 증명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인터넷뉴스팀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