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맛도 영양도 다양한 송편, 내 몸에 맞게 골라먹자”

MTN헬스팀 기자 | 2015/10/01 12:24



농촌진흥청은 추석을 앞두고 다양한 맛과 영양을 가진 송편 소와 반죽 만드는 법을 소개했다.

먼저 가장 많이 먹는 깨 송편. 고소한 참깨는 동맥경화 예방 효과가 있는 불포화지방산 '올레산'과 노화를 억제하는 항산화 성분인 '세사민' 함량이 많다.

콩은 이뇨, 해독 작용을 하며, 여성호르몬과 유사한 에스트로겐이 들어 있다. 특히, 검정콩은 항산화성분인 안토시아닌이 풍부하다.

팥은 비타민 B1이 다른 두류에 비해 특히 많고 식이섬유와 칼륨이 많아 붓기를 빼는데 좋다. 단, 이뇨작용이 활발해지기 때문에 소변을 자주 보는 사람은 많이 먹지 않는 것이 좋다.

녹두는 열을 내리고 더위를 식혀준다. 녹두로 소를 만들 때 주로 가루 낸 것을 사용하는데 열을 내릴 목적이라면 껍질이 있는 것이 더 좋다.

만드는 법은 간단하다. 깨 송편은 깨를 볶아 절구에 찧고 꿀과 버무려 둔다.

콩과 팥은 물에 불린 다음 설탕을 넣어 약한 불에서 볶다가 계피가루를 넣어주면 된다.

녹두는 물에 불려 껍질을 벗겨 찜통에 20분∼30분 찐다. 이것을 망에 놓고 체에 내린다. 꿀이나 설탕, 소금을 약간씩 넣는다.

송편 반죽은 쌀가루에 소금을 약간 넣은 후 쌀 2컵(1컵 180ml 기준)당 뜨거운 물 1/2컵을 넣어 익반죽한다. 준비한 반죽을 밤알 크기로 반죽을 떼어 낸 다음 소를 넣고 빚는다.

반죽을 색깔 있는 쌀로 가루를 내어 반죽하면 별도로 색을 추가하지 않아도 갖가지 색의 송편을 만들 수 있다.

검은 쌀에는 항암, 항산화 성분인 안토시아닌과 GABA가 많이 함유돼 있고, 붉은 쌀은 항노화와 면역력 증대 기능이 있는 폴리페놀과 플라보노이드가 많다.

쌀 뿐만 아니라 유색고구마 가루를 이용하면 주황색, 보라색 송편을 만들 수 있다. 쌀가루 100g당 주황색 고구마 가루는 5g∼10g 정도, 보라색 고구마가루는 2g∼3g정도 넣는 것이 좋다.

주황색 고구마는 혈압을 낮춰주고 동맥경화를 예방하는 효과가 뛰어나며, 보라색 고구마는 간 기능 강화에 도움이 된다.

국립식량과학원 기획조정과 정광호 박사는 "색깔 있는 쌀로 반죽을 하고 다양한 소 재료를 이용한다면 맛과 영양이 풍부한 송편을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