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MTN전문가방송로 이동

단아안 한의원,국내 매선 등 한방성형 법 세계에 공유

MTN헬스팀 기자 | 2015/10/14 17:53

초기에 성형술은 의료에 중점을 둔 치료의 목적이 강했다면, 지금은 자기 관리의 하나로 많은 사람들이 선택하고 있는 미용적인 측면도 많이 강해져 있다.

이러한 소비자의 필요에 따라 성형과 관련된 많은 방법들이 생겨나기도 하고, 기존의 방법이 더욱 발전하기도 했다.

그 중 많은 장점을 갖고 있어 국내 뿐만이 아니라 세계 각국에서 관심을 갖고 있는 전통적인 성형법이 있는데 바로 한방성형이다. 한국의 선진 한의미용 기술은 이미 미국, 캐나다, 중국을 비롯한 세계 각국에 널리 알려져 있으며, 특히 한국과 비슷한 전통의학 기술을 갖고 있고, 신뢰도 역시 높은 중화권의 나라에서는 학술 및 기술 교류도 이루어지고 있다.

이와 같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한의미용 분야에서 특히 두드러진 활동을 보이고 있는 관악 단아안 정인호한의원의 정인호 원장을 만나 한의미용과 관련된 이야기를 들어 봤다.



먼저 한방성형에 대해 간단한 설명을 해달라

한방에서 시행하는 성형법은 일반적으로 우리가 생각하는 외형상의 커다란 변화를 주는 방법이 아니라 다양한 침술을 이용해 비틀어진 얼굴의 균형을 잡아 준다거나 피부 주름을 개선해 주는 등의 효과를 주는 법을 말한다.

한방성형의 장점에 대해 설명해 준다면

먼저 한방 성형은 앞서 얘기한 침술을 이용한 방법이 주를 이루는 만큼 화학적인 방법이나 인공적인 방법이 사용되지 않아 상대적으로 부작용이 일어날 확률이 적고, 일상생활에 복귀하는 시간 또한 빠르기 때문에 바쁜 일상을 보내는 현대인에게 좋은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한방성형 법 중에 가장 대표적인 방법을 한가지만 간단하게 설명해 준다면

여러 차례 직접 강의를 하기도 했고, 대표적인 방법으로 말할 수 있는 것은 아무래도 매선요법이라고 생각한다. 매선요법은 녹는 성분을 갖고 있는 약실을 적응 부위에 직접 자입함으로써 약실이 피부 진피층에서 지속적인 자극을 주면서 주름 개선과 함께 피부 리프팅 효과를 주는 대표적인 한방만의 방법이다.

최근 활발한 활동을 한것으로 알고 있는데 대표적인 활동으로는 어떤 것이 있는지

작년 10월에 대만 타이페이에서 개최된 '중의국제미용의학회 창립총회'에서 강연 및 시연 한 것을 비롯해서 지난 4월에 있었던 대만 미국 의료진 초청 한의미용 강의에서 매선요법과 정안침에 대한 강의를 진행 하였으며, 8월에는 초청을 받아서 캐나다에서 강의를 진행하기도 했다.

이러한 활동을 통해서 해외 의사들과도 활발한 교류가 이어지고 있을 것 같은데 어떠한지

아무래도 가장 많은 강연을 했던 대만과 여러가지 깊은 인연을 맺게 되었다. 지난 일요일에도 대만에서 찾아온 4명의 한의사 분들이 연휴를 맞아 관광을 겸해 찾아와 cosmetic acupuncture에 대한 조언을 듣고 싶다고 하여, 만남을 갖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추후 계획은 어떻게 되는지

대만한의사협회에서 개최하는 가장 큰 행사인 국의절 행사에서 지금껏 3차례의 초청강연을 진행했었다. 이 국의절 행사에 내년 3월에도 초청을 받았으며, 구체적인 내용은 11월쯤에 대만에서 관계자가 직접 찾아오면 강의 내용이 확정될 것으로 생각된다. 이와 별도로 역시 내년 3월에는 미국과 캐나다에서 강의를 들었던 분들이 한국을 방문에 강의를 들을 예정이라 그에 대한 준비를 하려고 생각하고 있다.

온라인뉴스팀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