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MTN전문가방송로 이동

美 중국제품에 25% 고율관세 부과...中 "보복 관세 발표"

권순우 기자2018/07/06 14:28

재생


[앵커]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 미국은 현지 시간 0시부로 34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를 부과했고, 중국도 즉각 같은 규모의 보복관세 부과로 맞설 것임을 선포했습니다. 우리 정부는 예상피해 규모를 파악하는 등 대응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권순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사]
미국이 예고한대로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고율 관세 부과를 강행했습니다.

미국은 현지 시간 6일 0시부(우리시각 오후 1시)로 중국산 수입품 500억 달러 가운데 340억 달러 규모의 품목에 25% 관세를 부과했습니다.

나머지 160억 달러 규모 품목에 대해서는 2주 이내에 관세를 부과할 계획입니다

중국 외교부도 미국이 중국산 제품에 높은 관세를 부과한 것과 관련해 "중국의 보복 조치는 발효됐다"며 "미국의 관세 부과는 세계무역기구 규칙 위반이며 중국은 다자간 자유무역체제를 지킬 자신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상무부는 대변인 성명을 통해 “미국은 세계무역기구 규범을 위반하고 역사상 가장 큰 무역 전쟁을 일으켰다”며 “먼저 싸움을 하지 않겠다고 약속 했으나 국가와 국민의 이익을 지키기 위해 필요한 역습을 취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관세 당국은 농산품, 자동차를 포함한 340억 달러 규모의 품목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고 나머지 160억 달러 품목은 미국에 맞춰 시행할 예정입니다.

중국이 보복 관세를 시행하면 미국은 더 큰 보복에 나설 것으로 예상돼 미중 무역전쟁이 전면전으로 확대될 전망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보복관세를 부과할 경우, 5000억 달러 규모의 제품에 추가로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경고한 바 있습니다.

한국 정부는 미중 무역분쟁이 우리 수출에 미치는 단기적인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전망하면서도 장기화될 경우의 파장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우리의 대중 주력 수출업종인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은 제재 대상에서 제외됐고 자동차, 철강 등은 대부분 중국 내수용이라 관세 인상의 영향을 받지 않습니다.

[백운규 /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미중 무역분쟁이 우리 산업과 기업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철저한 분석과 함께 향후 시나리오별 우리 기업의 대응전략을 세울 수 있도록 다각적인 대안을 마련해주십시요.]

본격적으로 시작된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으로 세계 경제가 혼란속으로 급속히 빠져들고 있습니다.

머니투데이방송 권순우입니다.(soonwoo@mtn.co.kr)


[머니투데이방송 MTN = 권순우 기자 (progres9@naver.com)]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