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호텔델루나’ 여진구 사라졌나? 아이유, 여진구에게서 이도현 느껴 “너 누구야”

머니투데이방송 김수정 이슈팀 기자2019/08/24 22:48

아이유가 여진구의 정체를 의심했다.

24일에 방송된 tvN ‘호텔 델루나’에서는 과거 아이유와 이도현 사이에 있었던 일이 공개됐다.

이날 아이유는 이다윗이 박유나를 찾아갈 것이라 예상했다. 이 사실을 여진구에게 말하지 않았던 아이유는 결국 마음이 불편한 듯 "네 말이 맞았다. 내가 틀렸으니까 하나 알려주겠다. 네 친구, 이미라가 위험할지도 모른다"라고 털어놨다.

이후 아이유와 여진구는 박유나가 있는 영화관을 찾아갔다. 다행히 박유나에게는 아무일이 없었다.

하지만 이다윗은 박유나에게 접근했었다. 이다윗은 박유나 대신 이태선에게 겁을 줬고 결국 이태선은 계단 아래로 굴러 떨어졌다. 다행히 이태선은 크게 다치지 않았다.

이후 박유나와 이태선이 현생에서 연인이 되었다는 것을 알게 된 아이유는 혼란스러워했다. 이에 여진구는 "두 사람은 지금 연인이다. 미라를 통해서 영수씨를 만난 거다. 당신을 너무 복잡할까 봐 일부러 말 안 했다. 너무 미운 사람과 너무 애틋한 사람이니까"라고 답했다.

그러자 아이유는 "가장 애틋한 사람과 가장 미운 사람이 연인이 되었다"라고 말했다.

여진구가 "당신은 그날 그자를 죽이지 못한 거냐"라고 묻자 아이유는 "죽었다. 그자는 그날 죽었다"라고 밝혔고, 자신이 이도현을 죽인 사실을 털어놨다.



특히 아이유는 이도현의 마지막을 지켜보며 "이게 우리의 마지막인 거다. 너의 사람들을 다 죽일 거다. 이 성도 다 불태울 거다. 너는 그걸 다 보고 죽어야 한다"라고 말했고, 이도현은 “내 너를 가득 담아 나는 쉬지 않는 달이 되어 지켜보겠다"라고 눈을 감았다.

이후 호텔 델루나에는 어린 아이가 찾아오게 됐다. 꿈 속에서 엄마가 호텔 델루나에 있는 것을 보고 찾아간 것이다.

하필 피오가 아이를 발견하지 못했고, 아이는 그대로 호텔 안까지 들어갔다. 그러다가 아이가 저승 승강장으로 향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여진구는 아이를 찾기 위해 저승 승강장으로 향했다. 그 곳은 인간이 들어가 길을 잃으면 나오지 못하는 곳이었다. 여진구는 터널 안에서 길을 헤매게 되었다.

여진구가 저승 승강장에 들어갔다는 사실을 알게 된 아이유 역시 급하게 여진구를 따라갔다.

아이유가 저승 승강장으로 들어가려는 사이, 여진구가 터널 밖으로 나왔다. 아이유는 안도의 눈물을 흘리며 여진구를 끌어 안았다.

여진구는 초점이 풀린 눈으로 아이유의 머리를 감쌌다. 그 순간 아이유는 이도현의 기운을 느끼고 “너 누구야”라며 당황했다.

한편, tvN ‘호텔 델루나’는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 tvN ‘호텔 델루나’ 방송 캡처)
[MTN 온라인 뉴스팀=김수정 기자(issue@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