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New

MTN전문가방송로 이동

2017년 마지막 하반기 미친수익률을 경험하라 예상주 바로확인

트럼프 예루살렘 이스라엘 수도 선언, 팔레스타인 하마스 “지옥문 열게 될 것”

머니투데이방송 백승기 이슈팀 기자2017/12/07 16:04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예루살렘이 이스라엘 수도라고 선언한 것에 대해 팔레스타인이 강력하게 반발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백악관 연설을 통해 “이스라엘은 다른 모든 자주국처럼 자국의 수도를 결정할 권리를 갖고 있는 자주국”이라며 “이제 예루살렘을 이스라엘 수도로 공식 인정할 때”라고 선언했다.

예루살렘은 유대교, 이슬람교, 기독교 등 3개 성지가 공존하는 지역이다. 예루살렘 지위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평화협상의 마지막 단계에서 합의 돼야 한다는 게 대다수 국제사회의 공통된 견해다.

이에 팔레스타인 마흐무드 압바스 대통령은 “비통하고 용남할 수 없는 조치는 모든 평화 노력을 의도적으로 훼손한다”고 밝혔다.
사에르 에레카트 팔레스타인해방기구(PLO) 사무총장 역시 “(트럼프 대통령이) 2국가 해법을 파괴했다”고 비판했다. 팔레스타인의 무장 정파 하마스는 "트럼프의 결정은 지옥문을 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팔레스타인 측은 트럼프 대통령의 선언에 강하게 반발하면서 이날부터 사흘간을 '분노의 날'로 규정하고 대규모 시위를 벌일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AFP=뉴스1)
[MTN 뉴스 총괄부=백승기 기자(issue@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뉴스총괄부장02)2077-6225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