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MTN전문가방송로 이동

애경그룹, 8월 홍대 신사옥 입주…"2018년을 재도약 원년으로"

머니투데이방송 박경민 기자2018/01/14 13:36

애경그룹 홍대입구역 신사옥 조감도

[머니투데이방송 MTN 박경민 기자] 애경그룹이 오는 8월부터 공항철도 홍대입구역 역사에 건축 중인 통합 신사옥에 입주한다. 4,620억원을 투자하고, 1300여명을 새롭게 고용해 올해를 새롭게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겠다는 계획도 내비쳤다.

애경그룹은 14일 지주사 AK홀딩스를 비롯해 애경산업, AK컴텍, AM플러스자산개발, AK아이에스, 마포애경타운 등 6개 사가 입주하는 신사옥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연면적 5만 3,909m²의 신사옥은 복합시설동(판매‧업무‧숙박‧근린생활시설)과 공공업무시설동으로 구성된다. 올해 7월 준공 예정으로 그룹 계열사에서 이용하는 업무시설(7~14층) 외에 제주항공에서 운영하는 ‘홀리데이 인 익스프레스 서울 홍대’ 호텔이 294실(7~16층) 규모로 들어선다. AK플라자에서 운영하는 판매시설(1~5층)도 입주한다.

채형석 애경그룹 총괄부회장은 "2018년 새로운 홍대 시대를 열어 보다 젊고 트렌디한 공간에서 퀀텀 점프를 하자"며 "특히 쾌적하고 효율적인 근무환경에서 임직원이 마음껏 역량을 발휘하기 기대하며, 훗날 홍대 시대 개막이 애경그룹의 새로운 도약의 시작으로 기억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올해 성장 목표는 지난해 대비 20% 더 많은 영업이익을 내는 것으로 정했다. 이를 위해 애경그룹은 4,620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제주항공 등을 중심으로 1,300명의 신규 채용도 진행한다.

또 애경그룹은 2018년 경영방침을 3S(SMART, SEARCH, SAFE)로 정하고, 실행에 나선다.

'스마트(SMART)'에는 기존 업무방식에 대해 끊임없는 문제의식을 제기하고 관행 및 경직된 조직문화를 과감히 버리고 개선하자는 뜻이 담겼다. R&D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함께 M&A 추진 및 인재확보 등을 통해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겠다는 의지는 '서치(SEARCH)'로 표현됐다. '세이프(SAFE)'를 통해선 사회적 관심이 커지고 있는 안전과 환경을 위해 지속적으로 투자하고, 법규 준수 및 투명하고 공정한 의사결정 추진으로 윤리경영을 정착시키겠다는 의지를 확인했다.

안재석 AK홀딩스 사장은 "2018년 애경그룹의 퀀텀 점프를 위해서는 그룹의 실질적인 체질 개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박경민 기자 (pkm@mtn.co.kr)]

박경민기자

pkm@mtn.co.kr

검이불루 화이불치(儉而不陋 華而不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뉴스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