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MTN전문가방송로 이동

아모레퍼시픽그룹, '라네즈'로 호주 시장 진출

머니투데이방송 안지혜 기자2018/03/14 13:23



[머니투데이방송 MTN 안지혜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대표이사 회장 서경배)이 호주 시장에 진출한다.

아모레퍼시픽은 화장품 브랜드 '라네즈(LANEIGE)'가 호주 '세포라'에 입점했다고 14일 밝혔다. 라네즈는 워터 슬리핑 마스크와 워터뱅크 에센스, 립 슬리핑 마스크 등 수분 연구 기반의 제품들과 지난해 미국 세포라의 론칭 경험을 발판으로 앞으로 호주 내에서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글로벌 시장 분석 기관인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호주의 뷰티 시장은 2016년 기준 약 7조 원에 이르며 연평균 약 5%의 안정적인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또한, 럭셔리와 프리미엄 제품군의 비중도 약 35%에 이르고 1인당 화장품 소비액이 전 세계 톱5 안에 들 정도로 성숙한 선진 시장으로 분류되고 있다.

호주 소비자들은 글로벌 뷰티 트렌드에 깊은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자외선이 강한 기후 환경의 영향으로 피부 관리에 많은 시간과 노력을 투자하고 있는 것. 더불어 자연스러운 화장에 대한 선호와 함께 'K-뷰티'에 대한 인지도 및 호감도 역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수년 전부터 이와 같은 호주의 화장품 시장 및 소비자에 대한 분석을 진행하며 진출 여부를 타진해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올해 초 멜버른에 호주 법인을 설립했다. 특히 호주 화장품 전문점 '메카'에서 리테일 마케팅을 총괄한 바 있는 오세아니아 지역 뷰티 마케팅 전문가인 캐롤라인 던롭(Caroline Dunlop)을 첫 호주 법인장으로 선임했다.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라네즈를 시작으로 아모레퍼시픽만의 특이성이 담긴 그룹 내 다양한 브랜드를 호주 고객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라면서, "호주를 비롯한 글로벌 신규 시장의 지속적인 개척을 통해 원대한 기업을 향한 여정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모레퍼시픽그룹은 라네즈의 뒤를 이어 브랜드 '아모레퍼시픽'과 글로벌 자연주의 브랜드 '이니스프리' 등을 호주 시장에 런칭할 계획이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안지혜 기자 (whys@mtn.co.kr)]

안지혜기자

whys@mtn.co.kr

차를 반쯤 마셨는데, 향은 그대로. 그런 기사 쓰고 싶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