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현대百, 가정간편식 '밀키트' 시장 진출…'셰프박스' 출시

머니투데이방송 유지승 기자2018/04/17 13:13

현대백화점 밀키트 '셰프박스' / 사진=현대백화점

[머니투데이방송 MTN 유지승 기자] 현대백화점이 가정간편식 '밀키트(Meal kit)' 시장에 진출했다.

현대백화점 식품관의 신선한 식재료와 강남 유명 레스토랑 셰프의 레세피을 활용해 차세대 가정간편식으로 주목받고 있는 밀키트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18일 서울 강남의 유명 이탈리안 레스토랑 '그랑씨엘'의 이송희 셰프와 손잡고 프리미엄 밀키트 '셰프박스(Chef Box)'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밀키트는 가정에서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도록 한 끼 식사 분량의 손질된 식재료와 소스, 레시피로 구성된 박스다. 레시피를 찾아보고 장을 봐서 식재료를 손질하는 번거로움이 없이 바로 간단하게 집밥을 준비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프박스는 현대백화점이 채소·고기·생선·장류 등 전국 팔도(八道)의 특산물을 식재료로 공급하고, 레스토랑에서 재료 손질과 레시피 개발해 별도의 준비과정 없이 조리할 수 있게 제작했다. 이송희 셰프가 직접 만든 레시피 카드도 함께 제공한다.

예컨데 현대백화점 전통식품 브랜드 '명인명촌'에서 판매하는 유기농 매실액과 차돌박이로 '차돌박이 겉절이'를 만들거나, 해수가 맑은 부산 기장 앞바다에서 재배한 기장 다시마를 활용해 이송희 셰프의 소스로 '양념장어덮밥'을 만드는 방식이다.

현대백화점은 차돌버섯찜·양념장어덮밥·밀푀유나베 등 10종을 먼저 선보인 뒤, 향후 상품수를 20~30여 개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가격은 2인분 기준으로 1만 3200원 ~ 2만 500원이다.

셰프박스는 오는 17일부터 무역센터점 식품관에서 판매를 시작해 압구정본점, 목동점 등 주요 점포와 아울렛·온라인몰 등으로 판매처를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무역센터점 식품관에는 '셰프박스 코너'를 별도로 만들어 밀키트 외에도 계량컵이나 프라이팬 같은 주방용품과 소금·간장 등 식재료도 함께 판매한다.

현대백화점은 "최대 강점인 고급 식재료와 고급 레스토랑의 레시피를 결합할 경우 커지고 있는 밀키트 시장에서 충분히 승산이 있을 것으로 판단했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유지승 기자 (raintree@mtn.co.kr)]

유지승기자

raintree@mtn.co.kr

세상은 고통으로 가득하지만 한편 그것을 이겨내는 일로도 가득차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