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한국동서발전, 친환경에너지기업으로 도약 선포

머니투데이방송 박경민 기자2018/04/19 17:03

동서발전 전 직원들이 19일 울산 본사에서 '국민에게 드리는 친환경 에너지'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박경민 기자] 한국동서발전이 '세상을 풍요롭게 하는 친환경 에너지기업'으로 도약을 선포했다.

동서발전은 19일 울산 본사에서 노사 대표와 협력회사, 본사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에너지산업의 변화에 대응하고, 공공부문에 기대하는 국민의 사회적 가치 실현 요구에 부응하기 위한 ‘2030 비전 및 경영전략’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날 동서발전이 선포한 ‘세상을 풍요롭게 하는 친환경 에너지기업’이란 비전에는 기존 발전회사에서 에너지기업으로 업의 확장을 통한 친환경적 미래사업 발굴에 대한 의지가 내포됐다.

동서발전은 △미세먼지 저감률 70% △신재생에너지 발전량 비중 25% △일자리 창출 2만 7,000개 △신사업 매출비중 10% 등 구체적인 경영목표와 전략과제를 정립해 비전 달성을 위한 연계성을 강화했다.
비전실현을 위해 일하는 방식(System), 임직원 역량(People), 기업문화(Culture) 개선방안 토론과 함께 구성원의 실천의지를 다지는 시간도 마련됐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은 3대 경영방침으로 △희망의 동서 △혁신의 동서 △행복한 동서를 제시했다.

그는 “현재 정체된 성장동력을 타파할 수 있는 미래사업을 발굴해 전 구성원들이 회사의 미래에 대해 희망을 품고 행복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가겠다”고 선언하고 직원들의 자발적인 혁신 의지를 당부했다.

에너지전환 대응을 위해 조직을 개편한 부분도 눈에 띈다.

동서발전은 2030 비전달성의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발전회사 최초로 상임이사 업무를 미래사업 중심으로 조정했다. 신성장사업실을 처단위로 확대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을 강화하기 위해 국정과제 추진 TF(임시조직)을 국정과제추진실(경상조직)로 전환했다.

신재생·신사업·4차 산업혁명 교육을 강화하는 등 새로운 비전 달성을 위한 직원들의 역량 향상에도 무게를 뒀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최고지향·지속혁신·신뢰존중·소통협력 등 4가지 핵심가치를 내재화해 새로운 비전과 경영전략 추진을 위한 구성원의 행동기준으로 삼고, 깨끗한 에너지로 풍요로운 세상을 여는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박경민 기자 (pkm@mtn.co.kr)]

박경민기자

pkm@mtn.co.kr

검이불루 화이불치(儉而不陋 華而不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