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MTN전문가방송로 이동

5도어 플래그십 세단 '뉴 푸조 508' 국내 출시…3990만~5129만원

패스트백 스타일의 날렵한 디자인,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갖춰
전면부에 사자의 송곳니를 형상화한 시그니처 주간 주행등 탑재

머니투데이방송 이진규 기자2019/01/21 15:11

뉴 푸조 508


프랑스 자동차 브랜드 푸조는 프리미엄 5도어 패스트백 스타일로 변신한 플래그십 세단 '뉴 푸조 508'을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8년 만에 완전 변경을 이룬 뉴 푸조 508은 지난해 제네바 모터쇼에서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뉴 푸조 508은 패스트백 스타일의 날렵한 디자인,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다이내믹한 퍼포먼스, 풍부한 첨단 안전 편의 시스템을 갖췄다.

프레임리스 도어를 적용하면서 이전 모델보다 35㎜이상 전고가 낮아졌고 전폭은 30㎜ 늘어나며 '와이드 앤 로우(Wide & Low)'의 비율을 완성했다.

여기에 A필러부터 루프라인, C필러를 거쳐 트렁크 라인까지 이어지는 쿠페 스타일의 측면 실루엣이 뉴 푸조 508의 스타일을 한층 돋보이게 한다.

전면부에는 사자의 송곳니를 형상화한 시그니처 주간 주행등(DRL)이 탑재됐다.

풀 LED 헤드램프와 입체적인 크롬 패턴의 프론트 그릴, 와이드한 범퍼 그릴을 통한 존재감과 함께 보닛 중앙에는 푸조 플래그십 세단의 시작인 504의 헤리티지를 계승한다는 의미로 '508' 엠블럼이 배치됐다.

내부는 인체공학적 설계에 중점을 둔 아이-콕핏(i-Cockpit)이 한 층 진화했으며, 고급 소재와 세심한 마감 처리로 플래그십 세단의 품격을 높였다.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를 동시에 지원하며, 모바일 기기와의 연결 없이 T맵과 카카오 내비게이션을 사용할 수 있는 'LTE 카블릿'은 선택사양이다.

뉴 푸조 508의 파워트레인은 '1.5 BlueHDi'와 '2.0 BlueHDi' 등 2가지 디젤 엔진과 'EAT8 8단 자동변속기(Efficient automatic Transmission)'가 적용됐다.

2.0 BlueHDi 엔진은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40.82㎏.m의 성능을 갖췄으며, 복합 연비 기준 13.3㎞/ℓ(도심 12㎞/ℓ, 고속 15.5k㎞/ℓ)를 달성했다.

1.5 BlueHDi 엔진은 최고출력 130마력, 최대토크 30.61㎏.m의 힘을 발휘하며 실생활에서 주로 사용하는 엔진회전구간(1750rpm)에서 최대 토크가 형성되기 때문에 평상시에도 다이내믹한 퍼포먼스를 경험할 수 있다. 연비는 14.6㎞/ℓ(도심 13.4㎞/ℓ, 고속 16.6㎞/ℓ)를 갖췄다.

국내 시장에서는 1.5 BlueHDi 엔진을 탑재한 알뤼르를 시작으로 2.0 BlueHDi 엔진을 탑재한 알뤼르와 GT 라인, GT 등 4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각각 3990만원, 4398만원, 4791만원, 5129만원이다.

송승철 한불모터스 대표이사는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과 기대를 받은 브랜드의 야심작인 만큼 향후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프리미엄 수입 세단 시장에서의 입지를 공고히 다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이진규 기자 (jkmedia@mtn.co.kr)]



이진규기자

jkmedia@mtn.co.kr

산업1부 이진규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