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러시아 MTS 경영진, KT 찾아 글로벌 협력 논의

5G·AI 등 미래사업도 체험…"긴밀한 협의 이어갈 것"

머니투데이방송 소재현 기자sojh@mtn.co.kr2019/05/19 10:14



러시아 대표 통신사인 모바일텔레시스템즈(MTS)경영진이 KT를 방문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KT는 지난 17일 러시아 최대 통신사업자인 MTS 그룹 경영진들이 KT를 찾아 5G·인공지능(AI)·스마트홈 등 자사 미래사업 분야를 둘러봤다고 19일 밝혔다.

MTS는 러시아 유무선 최대 통신기업으로 러시아를 비롯해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투르크메니스탄 등에서 1억명 이상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알렉세이 코르냐 MTS그룹 CEO(최고경영자)는 황창규 KT 회장을 만난 이후 5G 오픈랩 퓨처온센터에서 '프로야구 라이브', '인텔리전트TV' 등 5G 기반 서비스를 체험했다.

또 스마트팩토리, 자율주행, 스카이십 등 5G 기반의 B2B(기업간 거래) 적용사례에 대한 설명을 청취하고, 국내 최초 AI 호텔인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을 방문해 AI서비스 체험도 진행했다.

특히 MTS그룹 경영진은 KT가 유무선 네트워크 기업에서 5G를 기반으로 플랫폼 사업자로 변모하고 있는 상황과 통신사가 '기가지니' 등 AI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는 것에 대한 관심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알렉세이 크로냐 MTS그룹 CEO는 "AI와 IoT는 MTS의 전략적 우선순위 사업분야"라며 "KT이 기술과 서비스를 체험하고 협력을 논의할 수 있는 자리를 가질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황창규 KT 회장도 "5G 선도 사업자로서 MTS와 같은 글로벌 통신기업들과 긴밀한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소재현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소재현기자

sojh@mtn.co.kr

산업2부 소재현 입니다. 제약바이오와 호흡합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