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중기부, 기보와 함께 '유니콘 기업 육성 토크 콘서트 개최'


머니투데이방송 황윤주 기자hyj@mtn.co.kr2019/07/11 17:49



역대 최대를 기록하고 있는 1~5월 신규 벤처투자 등 최근 일고 있는 제2벤처 붐을 더욱 가시화하기 위한 정부의 노력이 점차 성과를 보이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기술보증기금은 11일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최종결과 발표와 함께 제2벤처 붐을 위한 현장 목소리를 경청하고자 '유니콘기업 육성 토크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제2벤처 붐 가시화를 위한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지난 7.3일 개최된 '엔젤플러스(A+) 프로그램 시행 및 기보 엔젤 파트너스 발대식' 행사에 이어 개최됐다.

먼저 토크 콘서트에 앞서 지난 4월 신설했던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에 선정된 기업에 대한 보증서 수여식이 열렸다.

지난 4월말 공모한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프로그램에는 총 47개사가 신청하여 서류평가, 현장 기술평가, 대면 발표평가 3단계를 거쳐 최종 13개 기업이 선정됐 다. 선정된 13개 기업에게는 예상매출규모 등을 감안하여 최대 100억 원(총 1,115억 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선정기업들의 특징을 살펴보면 매출성장세·고용창출력·투자유치액 등이 일반기업보다 현저히 높았고, 성장을 위한 선제 투자로 영업이익 적자를 시현하고 있는 기업들이 다수였다.

또, 수여식에서는 선배 유니콘기업인 L&P코스메틱 권오섭 대표, 비바리퍼블리카 이승건 대표가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한 스토리를 발표해 후배 예비유니콘과 스타트업들과 성장통 극복방법 공유는 물론, 자신감 또한 북돋아주었다.

아울러,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선정기업 중에서는 리디 배기식 대표가 발표자로 나서 장차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계획과 포부를 밝혀 관심과 기대를 모았다.

수여식 후에는 메인 행사인 박영선 중기부 장관과 함께 하는 토크 콘서트가 진행되었다.

토크 콘서트는 유니콘기업 7개사 외에도 예비유니콘 기업 13개사, 유니콘에 투자한 VC, 유니콘을 꿈꾸는 스타트업 등 유니콘과 관련된 다양한 업계 관계자들의 목소리를 정부정책에 반영하고자 마련됐다.

박영선 장관은 "중기부는 유니콘기업 20개 달성을 위해 아낌없는 정책적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유니콘기업 육성과 관련된 후속방안을 더 강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황윤주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황윤주기자

hyj@mtn.co.kr

기자는 기사로 말한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