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웅진씽크빅, 증강현실(AR) 적용 '인터랙티브북 2종' 출시

생동감 있는 증강현실 콘텐츠로 몰입도 높여

머니투데이방송 윤석진 기자drumboy2001@mtn.co.kr2019/08/05 08:53

학생이 북패드에 구현된 증강현실 콘텐츠를 조작하고 있다. 사진/웅진씽크빅

에듀테크 전문기업 웅진씽크빅(대표 이재진)이 증강현실(AR : Augmented Reality) 기술을 적용한 '웅진북클럽 인터랙티브북' 2종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번에 출시된 웅진북클럽 인터랙티브북은 글과 이미지 중심의 기존 독서 방식과 달리, 청각과 촉각을 함께 자극하며 쌍방향으로 소통하는 입체적인 독서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내용 이해를 돕는 캐릭터와 생동감 넘치는 애니메이션, 조작 가능한 360° 회전 3D 이미지 등 현장감 있는 화면과 소리가 몰입도와 학습효과를 높여준다.

각 도서별 전용 마커로 게임을 하듯 콘텐츠에 직접 참여도 가능해 특별한 즐거움도 선사한다.

예를 들어, 물고기 주제 과학 도서는 입체로 구현된 여러 종의 물고기들을 상하좌우로 돌려 자세히 살펴 보거나, 음성인식 기능을 활용해 물고기 캐릭터와 함께 퀴즈를 풀어보는 등 상호 소통이 가능하다.

직접 색칠한 물고기 마커를 책 위에 놓아 물 속에서 헤엄치는 듯한 애니메이션도 만들어 볼 수 있어 아이들의 흥미와 상상력을 더욱 높여준다.

사용방법도 간단하다. 세트로 구성된 인터랙티브북 전용 거치대에 웅진북클럽 북패드를 설치하고 책을 인식시켜 손 쉽게 증강현실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직접 책을 들고 센서에 맞춰 인식시키는 번거로움도 없을 뿐만 아니라, 함께 제공되는 전용 교구를 활용하기에도 용이하다.

이번 웅진북클럽 인터랙티브북은 실물 전집과 인터랙티브북 전용 거치대와 마커세트로 구성됐다. 실물 전집은 4세~6세 아동 대상 '한걸음 먼저 지리'와 7세~9세 아동을 위한 '원리가 보이는 과학' 2종이며, 연내 확대될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웅진북클럽 홈페이지 또는 고객만족센터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윤석진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윤석진기자

drumboy2001@mtn.co.kr

대한민국 중소기업을 응원합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