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경기소방본부, ‘설리 사망’ 동향보고서 유출 대국민 사과···“내부 직원에 의해 SNS 유출됐다”

머니투데이방송 문정선 이슈팀 기자2019/10/17 15:33



경기도소방재난본부가 가수 겸 배우인 고(故) 설리(본명 최진리·향년 25) 사망 관련 소방서의 동향보고서가 유출된 것에 대한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는 17일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발생한 119 구급대 활동 동향보고서가 외부로 유출된 점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밝혔다.

정요안 청문감사담당관은 “조사를 실시한 결과, 동향보고를 내부 공유하는 과정에서 내부 직원에 의해 외부 SNS로 유출됐으며, 유명 포털사이트, 블로그 등에 게시된 것으로 확인됐다”며 “각 포털 사이트와 블로그 운영진에게 해당 문건이 외부로 유출되는 것을 불법임을 설명해 삭제하도록 조취를 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그 어느 직보다도 청렴하고 공직자로서 모범을 보여야 할 소방공무원이 내부문건을 외부로 유출했다는 사실은 매우 부끄럽고 실망스러운 일”이라며 “사실관계가 정확히 확인되면 관계 법령에 따라 엄중하게 문책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정담당관은 “재발방지를 위해 내부적인 보고 시스템을 점검하고 전직원에 대한 보안교육을 강화하는 등 대책을 수립 중에 있다”며 “국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14일 설리가 숨진 채 발견됐을 당시 사망 일시, 장소 등 개요가 담김 구급대 활동 동향보고서가 외부로 유출돼 논란이 일었다.

(사진 제공: 경기도소방재난본부)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