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같이펀딩’ 새로운 펀딩 시작! 환경 보호를 위한 ‘바다 같이’

머니투데이방송 김수정 이슈팀 기자2019/10/19 22:07

‘같이 펀딩’ 멤버들이 또 자발적으로 일을 벌였다.

20일에 방송되는 MBC ‘같이 펀딩’에서는 태극기함 홈쇼핑 생방송 중 내걸었던 버스킹 공약을 실천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환경 보호를 위한 아이디어를 더해 ‘바다 같이’를 시작한다.

이 가운데 유희열, 노홍철, 장도연은 ‘바다 같이’ 프로젝트 컬래버를 위해 제주도로 향한다.

멤버들은 컬래버 화가와의 특별 만남에 앞서 그의 어록을 알아본다. 이때 유희열은 “이분 최소한 나보다 한 참 더 사신 분”이라고 장담하며 연배 높은 화가와의 만남을 예상했다고 했다.



특별 만남은 반전의 연속. 멤버들이 화가의 작품을 둘러보며 감탄하는 사이, 컬래버 작가가 등장한다. 8살 때 환경 보호를 알리기 위해 ’꼬마악어 타코’를 출간한 전이수 꼬마 동화작가가 그 주인공이다.

멤버들은 “작가님이 오셨다”는 말에 전이수 작가가 아닌 그의 어머니에게 인사를 해 웃음을 선사한다. 이윽고 컬래버 주인공이 12살 꼬마 화가라는 사실을 알게 된 후에는 일제히 ‘입틀막’하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전이수 작가는 동생 우태 군과 함께 등장해 말 그대로 ‘같이 펀딩’ 멤버들을 ‘들었다 놨다’한다. 때 묻지 않은 청정 매력과 자유 분방함으로 멤버들을 얼어붙게 하더니 “왜 중요한 건 안 읽어?” “삼촌은 안 쉬워?” 같은 ‘돌직구’로 심쿵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같이 펀딩’ 제작진은 “전이수 꼬마 동화작가와 컬래버로 '바다 같이’ 프로젝트 진행한다. 전이수 작가의 그림으로 꾸민 에코백을 펀딩하고, 그 수익금은 바다 환경을 지키는 곳에 기부할 예정"이라면서 "이번 주 방송을 통해 따뜻한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전이수 작가의 감수성과 자유로운 영혼 동생 우태 군의 사랑스러운 매력이 가득 공개될 예정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MBC ‘같이 펀딩’은 매주 일요일 저녁 6시30분에 방송된다.

(사진: MBC ‘같이 펀딩’ 방송 캡처)
[MTN 온라인 뉴스팀=김수정 기자(issue@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