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뉴스보건정책

글자크게글자작게 프린트이메일보내기주소복사

최경환 "각 지역별로 메르스 집중 치료기관 지정했다"

MTN헬스팀 기자 | 2015/06/10 13:13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관련해 "정부는 메르스 환자분들의 빠른 치유를 위해 각 지역별로 메르스 집중 치료기관을 지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최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대국민담화를 통해 "메르스 치료 병원으로는 서울 보라매병원, 대전 충남대병원, 경기 분당서울대병원, 충남 단국대병원 등이 지정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경환 경제부총리ⓒ새누리당

그는 "메르스의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정부 뿐 아니라 세계 최고의 수준을 자랑하는 우리 보건의료계 종사자 분들의 전문성과 사명감이 필요하다"며 "무엇보다 국민 여러분들의 신뢰와 협조가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이와 함께 "정부가 공개한 메르스 노출 의료기관을 꼭 확인하시고, 해당 의료기관을 특정기간 내 이용하신 분들께서는 이상 증세가 있을 경우 임의로 병원에 가지 마시고 반드시 보건소에 신고한 후 보건요원의 안내에 따라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일반 국민들께서는 대형병원보다는 인근에 안전병원을 이용해주시기 바란다"며 "응급 상황일 경우에는 응급실에 선별진료소를 갖춘 병원을 이용해주시고 이들을 홈페이지와 콜센터를 통해서 안내하겠다"고 말했다.

최 부총리는 "현업에 종사하시는 국민 여러분들은 메르스 예방 수칙을 잘 지켜달라"며 "발열이나 기침, 기타 호흡기 증상이 있다면 다른 사람들을 위해 마스크를 사용해달라"고 말했다.

더불어 "되도록 병문안을 위한 의료기관 방문은 자제해 주시고 특히 노약자의 경우 병문안을 삼가하셔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자가격리 중이신 분들께 격려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잠복기간이 지날 때까지 힘들고 불편하시겠지만 본인과, 가족과, 우리 이웃을 위해 조금만 인내해달라"고 말했다.

또 "자가격리 중이신 분들께는 긴급생계비 지원, 생필품 지원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자가격리 기간 동안 보건요원의 안내를 잘 따라주시고, 조그마한 이상이라도 느끼실 경우에는 반드시 담당 보건요원을 통해 알려주시길 바란다"고 부탁했다.

마지막으로 "정부는 어떠한 경우에도 국민 여러분의 생명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삼아 메르스 확산을 막겠다"며 "국민 여러분께서도 차분하게 생활안전수칙을 지키고 메르스 확산 방지를 위해 함께 노력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조은아 기자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