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라이프라이프일반

글자크게글자작게 프린트이메일보내기주소복사

우리 아이, 올 여름엔 수영으로 몸 튼튼! 마음 튼튼!

MTN헬스팀 기자 | 2015/06/29 18:15

더운 여름에는 역시 물놀이가 최고다. 휴가를 계곡으로 갈까, 바다로 갈까 하는 행복한 고민을 하게 되는 지금, 우리 아이의 물놀이 안전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 여느 교육과 마찬가지로 반복적인 학습과 체험은 유사시에 나올 수 있는 ‘본능’으로 바뀌게 된다. 부모들은 아이들에게 여름이라는 계절적인 특성과 함께 물놀이 교육과 수영을 가르치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시기이다.

아동을 위한, 아동에게 적합한 교육 프로그램을 갖춘 맞춤식 수영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과거에는 어른들과 같은 장소에서 어린이 프로그램이 진행되었던 반면, 지금은 어린이들의 안전이나 교육을 전문으로 하는 기관이 많이 생기는 추세이며 아이들은 물론 부모의 만족도도 높이는 장점이 있다.




대구시 달서구 짐스아쿠아( www.gymsaqua.genieweb.co.kr )의 대표는 “짐스아쿠아는 대구시 최초의 체육시설로 등록된 맞춤식 어린이 수영장이다. 5세부터 초등학교 6학년까지의 아동들을 수용할 수 있는 전문 수영장으로, 부모님들을 안심시키고 아이들을 안전한 교육으로 이끌기 위해 설립되었다. 아이에게 수영을 가르치고 싶으신 부모님은 아이들에게 수영의 즐거움은 물론 물놀이 안전에 대한 교육도 철저하게 시행하는 업체를 찾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많은 부모들은 수영장의 수질과 안전에 관심이 많고, 우리 아이가 프로그램 참여에 제약을 받지 않을까 고민하게 된다. 물가에 내놓은 내 아이, 안심할 수 있는 곳은 어디일까.

대표는 “수영장의 수질은 아이들에게 아주 중요한 부분이다. 수인성 질병이나 단순 피부 질환까지 물로 인해 아이들이 수영을 배우기 힘들어 진다면 부모로서 그만큼 마음 아픈 일이 없다. 어린이 수영장을 고를 때엔 친환경 인공 해수풀 등의 보유 유무를 살펴보고, 아이를 등원하는 순간부터 집에 갈 때까지 보살펴주는 철저한 담임제인지, 레슨은 소수로 하는 지 등을 먼저 확인하는 것이 좋다. 아이들의 상태가 궁금하면 확인할 수 있는 CCTV의 유무도 확인한다면 좋다”고 설명했다.

안전한 차량운행, 모든 원생에게 1억원 운동 상해보험 가입, 장내에 유아. 아동용 목욕 용품을 비치하는 등 ‘모든 부분을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추자’ 는 대표의 지론이다.

대표는 “짐스아쿠아에는 ‘올케어 시스템’이 있다. 선생님이 직접 탈의실, 샤워실, 화장실, 수영수업은 물론 머리를 말리는 것까지 책임지고 케어 해준다. 수업 후에는 부모님과의 주기적인 면담을 통해 특이사항과 체력을 파악하여 질 좋은 수업을 진행한다. 아이들을 위한 교육은 물론 부모님도 안심할 수 있는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완성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짐스아쿠아는 2014년 8월 대구 최초 어린이 전문 수영장으로 개원, 각종 시. 도 수영대회 참가와 짐스아쿠아배. 대구 어린이전용수영장 연합배 등의 대회를 개최, 지역사회와 연대를 다졌다. 여름에는 하계캠프. 래프팅, 겨울에는 동계캠프 등의 레저 프로그램을 연동해 우리 아이들의 건강과 즐거움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인터넷뉴스팀 healthq@mtn.co.kr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포토뉴스

  • EXID 인종차별 논란, 박준형 옥택...
  • 지성-이보영 부부, 근황 사진 ''...
  • 김나영, 27일 제주도서 비밀결혼…...
  • 김우주, 병역기피로 징역 1년 실형

더보기

  • 세바른병원
  • 우보한의원 압구정점
  • 고도일병원
  • 연세바른병원
  • 라파메디앙스정형외과의원
  • 유상호 정형외과의원
  • 연세무척나은병원
고도일병원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