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네이처셀, 마스크팩 화장품으로 중국 시장 공략

중국 CFDA 위생허가 최종 심사 중…배우 클라라 모델 선정

머니투데이방송 정희영 기자 입력 2016-09-29 09:23:46


[머니투데이방송 MTN 정희영 기자] 네이처셀이 줄기세포 화장품으로 중국 화장품 시장에 진출한다고 29일 밝혔다.

네이처셀은 8종의 화장품을 중국시장에 선보일 것이며, 그 중 마스크팩 2종을 CFDA(국가식품약품관리감독국)에 지난 2월 신청해 현재 막바지인 6단계 행정,기술심사 및 비준 절차를 밟고 있다. 특별한 보완 사항이 없다면 11월 초경에 심사가 완료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심사과정은 재중책임회사 선정 및 계약체결 → 자료 및 샘플 준비 후 발송 → 위임장 수임장 공증 후 접수 → 샘플 검측 진행 → CFDA행정접수 → 행정,기술심사 및 비준 → 등록증 발급으로 총 7단계로 이뤄져 있다.

지난 7월 네이처셀과 MOU를 체결한 중국의 AOGU기업이 11월부터 본격적으로 테스트 마케팅을 개시한다. 또 10월 4~8일까지 열리는 오송 화장품 뷰티·산업 엑스포에 부스를 개설, 참가해 중국 바이어들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한편 10월에는 줄기세포 기술과 천연물 스크리닝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마스크팩인 '바이오스타 솔루션'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배우 클라라를 전속모델로 선정해 국내와 중국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정희영 기자 (hee082@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