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티앤알바이오팹, 시스템과 면역질환 치료제 만든다

면역질환 약물 스크리닝 시스템 기술이전 및 연구개발 계약

머니투데이방송 소재현 기자 입력 2019-05-09 10:35:52



티앤알바이오팹(대표이사 윤원수)과 시스템(대표이사 주지현)이 8일 서울성모병원에서 '면역질환 약물 스크리닝 시스템'에 대한 기술이전 및 공동 연구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티앤알바이오팹은 이번 계약을 통해 희귀 면역질환 치료제 개발을 위한 기초 약물 스크리닝(효능 검사) 기술 및 환자유래 세포를 확보해 3D 바이​오프린팅에 접목, 미니 티슈(조직) 질환 모델을 만들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계약으로 두 회사 기술의 시너지를 극대화하여 희귀 면역질환 치료제 개발 플랫폼을 구축하고, 이를 통해 관련 치료제 개발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시스템(CiSTEM)은 서울성모병원 류마티스내과 주지현 교수 등이 주축이 돼 창업한 바이오 회사로, 서울성모병원 면역질환융합연구단의 인프라 및 줄기세포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질환의 기전 및 치료제 평가 시스템을 구축, 개발하고 있다.

티앤알바이오팹이 시스템으로부터 도입하는 면역질환 약물 스크리닝 시스템은 아직 치료제가 없는 난치성 면역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에게서 추출한 세포를 바탕으로 구축됐으며, 세포 상태에서도 비정상적 단백질 분비 등 해당 질환의 주요 병리학적 특징을 모사하고 있다는 장점이 있다.

티앤알바이오팹 관계자는 "약효가 검증된 물질은 임상의 성공 가능성이 매우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기존 기술로는 연구의 툴(방법)이 없어 치료제 개발이 어려웠던 난치성 치료제 개발 분야에 환자유래 세포와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신약 개발의 획기적인 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티앤알바이오팹과 시스템은 이번 계약을 통해 면역질환 신약 스크리닝 플랫폼을 확대 구축하고, 전세계 2조원 이상의 시장 잠재력을 가진 희귀 면역질환 대상 신약을 본격 개발할 예정이다.


소재현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