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연애의 맛3’ 정준, ♥김유지의 연애 30일 기념 이벤트에 '감동+눈물'

머니투데이방송 전효림 이슈팀 입력 2019-11-28 22:42:32

정준이 김유지의 서프라이즈 이벤트에 감동했다.

28일에 방영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우리가 잊고 지냈던 세 번째: 연애의 맛(이하 연애의 맛3)’에서는 여행을 떠난 정준·김유지 커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유지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연애 30일 기념 서프라이즈를 위해 입은 것. 정장을 차려입은 정준은 그녀를 보자마자 “천사야?”라며 미소 지었다. 심지어 눈물까지 흘렸다.

VCR을 보던 ‘연애의 맛3’ 패널들은 갑작스러운 정준의 눈물에 “누가 보면 3년 된 줄 알겠네”라며 놀라워했다. 오창석은 “정준 씨가 계속 결혼에 대한 말을 했지만, 김유지 씨는 답을 하지 않았다. 그런데 직접적인 건 아니지만 저기서 처음으로 결혼에 대한 답을 들은 거라서 그런 듯하다”며 생각을 전혔다.

김유지는 “오빠를 위해서 준비했어요”라며 손편지와 선물을 건넸다. 정준은 생각지도 못한 선물들에 “말도 안 돼”라며 감동했다.

김유지는 정준은 따라 눈물을 떨어뜨리면서도 "요즘 오빠 덕분에 특별하고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어요. 세상에 태어나 이렇게 예쁨 받을 수 있구나를 알려 줘서 고마워요. 진심으로 사랑해요"라며 진심을 전했다.

(사진: TV조선 ‘연애의 맛3’ 캡처)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