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증권

[점프업바이오] 네오펙트, 코로나19를 성장 기회로…홈재활 사업 본격화

머니투데이방송 정희영 기자 입력 2020-10-23 14:10:32


[앵커멘트]
코로나19 사태라는 위기 속에서 회사 성장의 기회를 찾은 기업이 있습니다. 바로 스마트 재활 솔루션 전문 업체인 '네오펙트'인데요. 코로나19로 원격의료에 대한 인식이 바뀌면서 국내에서도 홈재활 사업을 시작할 수 있게 된 겁니다. 자세한 내용 정희영 기자가 전합니다.


[기사내용]
서울의 한 병원. 뇌졸중 환자가 센서가 달린 장갑 형태의 의료기기 끼고 게임을 하면서 재활을 하고 있습니다.

네오펙트가 만든 스마트 재활훈련 솔루션입니다.

병원에서만 이뤄지던 이 재활치료를 이제 집에서도 할 수 있게 됐습니다.

네오펙트가 홈재활 분야 첫 사례로 '규제 새드박스' 승인을 받은 겁니다.

회사는 홈재활 제품과 솔루션을 내놓기 위해 임상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기존 병원 재활과 비교해 재택 기반의 재활이 효과가 있는지 보는 겁니다.

[반호영 / 네오펙트 대표이사 :
양산부산대병원, 한양대병원, 국립재활원 등 3개 기관에서 진행할 거고요. 총 110명의 지원자를 대상으로 진행을 할 겁니다. 그리고 빠르면 12월부터 진행을 할 수 있을 것 같고요.]

네오펙트는 이미 미국에서 홈재활 효과를 확인만 만큼 국내 임상에도 강한 자신감을 보이고 있습니다.

회사는 올 1월 미국에서 재활전문클리닉을 인수했으며 3월부터 환자들을 대상으로 원격 재활훈련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홈재활이 가능해지면 환자의 치료 편의성이 확대되는 것은 물론 의료 사각지대도 해소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습니다.

[반호영 / 네오펙트 대표이사 :
의료 서비스를 받는 것 차제가 (병원까지) 가는 것도 힘들고, 원격이라는 것이 경제적인 부담이 될 수 있고, 의료진이 매일 매일 붙어있을 수 없기 때문에 그런 부분에서 갭을 메워줄 수 있는 의료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여기에 더해 네오펙트는 꾸준한 신제품 개발로 디지털의료기기 시장에서의 입지도 강화하고 있습니다.

현재 스마트 글러브를 포함해 선보인 제품은 7개. 회사는 올해 말이나 내년 상반기에 2~3개 제품을 더 출시한다는 계획입니다.

[반호영 / 네오펙트 대표이사 :
새로운 제품은 스마트 테이블이라고 해서 실버케어에 쓰일 수 있는 제품이 곧 출시될 예정이고요. 스마트 코치라는 제품도 실버케어와 재활에 쓸 수 있는 제품도 나올 예정입니다. 내년 초에는 폼체커라든지, 다양한 정형외과에서도 쓸 수 있고, 재활의학과에서도 쓸 수 있는 제품들이 곧 출시될 예정입니다.]

코로나19라는 예상치 못한 변수를 성장 모멘텀으로 바꾼 네오펙트. 내년 회사가 보일 성장세가 기대됩니다.

머니투데이방송 정희영입니다.


정희영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