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라이프

고령운전자 면허 취득·갱신시 치매검사 결과 조회 가능해진다

머니투데이방송 신효재 기자 입력 2021-11-12 17:32:43
(사진=도로교통공단)

75세 이상 고령운전자의 면허 취득·갱신 시 필요한 치매검사(선별검사, 진단검사) 결과를 치매안심센터와의 행정정보공동이용 전산망을 통해 실시간으로 조회가 가능해졌다.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이주민)은 교육과정 중 필요한 치매선별검사인 인지능력진단은 전국 보건소에 설치된 256개의 치매안심센터에서 받을 수 있다고 12일 밝혔다.

남택화 도로교통공단 운전면허본부장은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고령운전자의 불필요한 현장 방문을 최소화해 시간적, 경제적으로 발생하는 사회적 비용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75세 이상 고령운전자의 교통안전교육은 도로교통공단 안전운전 통합민원홈페이지에서 접수 가능하며 도로교통공단 이러닝센터를 통해 온라인으로도 교육이 가능하다.

신효재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