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성동구, '스튜디오 성수' 오픈…온라인 광고 무료로

성동구, 소셜벤처 허브센터에 영상 제작소 ‘스튜디오 성수’ 마련
광고 및 온라인 콘텐츠 제작, 화상회의·온라인교육 등 가능해 소셜벤처 지원

머니투데이방송 이지안 기자 입력 2020-06-17 08:30:09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성수동의 소셜벤처 허브센터에 ‘성수 스튜디오’를 마련해 소셜벤처 기업들의 온라인 콘텐츠 제작 지원에 나섰다.

구는 지난 8일 코로나19를 비롯한 대내·외 환경 변화에 발맞춰 소셜벤처 허브센터에 ‘스튜디오 성수’를 열었다. 센터에 입주한 소셜벤처 기업들을 대상으로 상품홍보물 및 광고 제작, 영상회의나 화상면접, 온라인 교육 등의 다양한 영상 콘텐츠 작업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촬영을 위한 기본적인 장비 비치와 방음 등 영상제작에 적합한 스튜디오 공간을 조성하고, 허브센터 지원 플랫폼을 통해 사전 예약 신청만 하면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게 했다.

스튜디오를 이용한 온라인 판로개척 업체 ‘파인드커넥트’의 박현준 대표는 "시대적인 흐름이지 않나. 코로나19 때문에라도 비대면 마케팅과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인 상황인데 소규모 사업체를 운영하는 우리 같은 업체는 비싼 비용을 지불하고 스튜디오를 대여하기 힘든 게 현실이다"며 "이런 공간을 구에서 마련해 주셔서 어려운 시기에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구는 현재 소셜벤처 관련 종사자 230여명을 대상으로 웹과 앱을 통해 소셜벤처 관련 비대면 무료교육을 진행 중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다양한 지원과 육성방안을 마련해 소셜벤처 기업들이 변화된 환경에 즉각 대응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안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핫리포트 mo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