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애터미, 공공 어린이 재활 병원 건립 27억 지원

머니투데이방송 유찬 기자 입력 2020-07-10 11:26:24
사진=애터미

애터미가 공공 어린이 재활 병원 건립에 힘을 보탠다.

애터미는 지난 8일 공주 애터미 파크에서 전주예수병원의 공공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기금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어린이 재활병원은 어린이의 치료에 지장이 생기지 않도록 병원 내에서 교육 및 지도를 해야 하는 것은 물론 환자의 부모가 치료시간 동안 휴식이나 본인의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돌봄시스템도 있어야 한다.

공공 어린이 재활병원의 필요성이 높으나 현재 국내 공공 어린이 재활 병원은 전무한 실정이다.

정부에서는 대전광역시, 경상남도 창원시, 전라북도 전주시 등지에 공공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추진하고 있으며 오는 11월, 대전 지역에 국내 최초로 공공 어린이재활병원이 착공될 예정이다.

전주예수병원의 경우, 지상 2층 지하 1층의 규모로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계획하였으나 실질적인 수요 및 원활한 치료를 위해 지상 4층, 지하1층으로 변경하며 건립 비용이 증가했다. 이에 애터미는 장애를 안고 있는 어린이들의 재활에 보탬이 되고자 27억 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박한길 애터미 회장은 "애터미의 작은 정성이 어린이재활병원 활성화의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찬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핫리포트 mo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