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빅히트엔터테인먼트→'하이브' 사명 변경…종합 플랫폼 기업으로 확장 시동

-3월 30일 주주총회 안건에 사명 변경 상정

머니투데이방송 이유민 기자 입력 2021-03-10 18:49:03
빅히트엔터 소속 방탄소년단(사진=뉴스1)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주식회사 하이브'로 사명 변경을 추진한다. 엔터테인먼트기업에서 더 나아가 종합 엔터테인먼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기업으로 본격 확장에 시동을 걸었다.

빅히트엔터는 10일 공시를 통해 사명 변경건을 주주총회 안건에 상정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앞서 작년 10월 진행된 빅히트 상장 기념식에서 방시혁 빅히트엔터 의장은 "모두의 삶 전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세계 최고 엔터테인먼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기업으로 힘차게 나아가겠다"며 기업의 확장 방향을 밝히기도 했다.

작년 빅히트는 쏘스뮤직, 플레디스 등을 인수하며 빅히트 레이블즈라는 멀티레이블 체계를 확장한 바 있다. 레이블 소속 아티스트를 활용한 파생 콘텐츠를 만들어내고, 플랫폼을 통해 콘텐츠를 확장·순환시키는 일련의 비즈니스를 위한 준비 단계를 마친 것이다.

한편, 이번 주총에서는 기업의 운영 목적에 '부동산 임대업'이 추가되는 내용도 포함됐다. 부동산 임대업은 자회사에 연습실 및 부대공간 임대를 위한 사업 목적으로 추가했다는 것이 빅히트의 공시 내용이다. 빅히트엔터의 주주총회는 이달 30일에 진행될 예정이다.



이유민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핫리포트 mo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