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증권

박셀바이오 이준행 대표, 국제백신학회 집행이사 선임

머니투데이방송 정희영 기자 입력 2021-10-14 10:41:41
이준행 박셀바이오 대표


항암면역치료제 개발 전문 기업인 박셀바이오는 이준행 대표(전남대 의대 교수‧사진)가 2022~2023년 국제백신학회(ISV) 집행이사로 선출됐다고 14일 밝혔다.

1994년 설립된 ISV는 세계에서 규모와 영향력이 가장 큰 백신 관련 학술단체다. 백신과 면역학 분야 석학과 연구자, 글로벌 제약사가 정기적으로 모여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을 예방하고 통제하기 위한 혁신기술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ISV 이사진은 연구 업적이 탁월한 학자와 연구원 중 2년에 한 번 선출된다. 이들은 연례총회와 학술대회를 포함한 ISV의 전반적인 운영에 결정권을 갖는다. 이번에 선출된 2022~2023년 ISV 이사진은 신임 학회장인 호주의 제임스쿡 대학 드니스 둘란 교수 등 모두 14명이다. 이 중 이준행 대표는 유일한 아시아 국가 학자이다.

이준행 대표는 2013년 집행이사로 선출된 이후 지속적으로 ISV와 인연을 맺어왔다. 지난 5월에는 드니스 둘란 교수와 공동의장을 맡아 제5차 코로나-19 백신 온라인 국제학술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러냈다. 이 대표는 내년 캐나다 퀘벡에서 열릴 22년 정기 학술대회 총괄조직위원장(leading organizing chair)으로 선임돼 주제 설정과 프로그램 및 연사 선정 등도 책임진다.

이준행 대표의 ISV 집행이사 재신임과 높은 지명도는 박셀바이오를 비롯한 국내 제약‧바이오기업들의 글로벌 연구 및 임상 네트워크 협력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준행 박셀바이오 대표는 "코로나-19 등의 글로벌 감염증으로 백신에 대한 관심이 커져가는 지금이 한국의 우수한 연구능력을 세계에 알릴 때"라며 "글로벌 논의와 협력을 통해 차세대 백신 플랫폼 기술 기반을 마련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희영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핫리포트 mo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