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현물 조각 투자' 잘 나가네…바이셀스탠다드, 수익률 32% 달성

머니투데이방송 유찬 기자 입력 2021-10-15 10:23:29
피스 조합 1호 / 사진=바이셀스탠다드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PIECE) 운영 스타트업인 바이셀스탠다드가 지난 4월 조기 완판을 기록했던 '피스 롤렉스(ROLEX) 집합 1호'를 매각하며 평균 수익률 32%를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피스(PIECE)의 조각투자는 명품 등 현물자산의 소유권을 조각처럼 나눠 공동구매한 후, 조각소유 비율에 따라 시세차익을 거둘 수 있도록 설계한 리셀테크 기반 투자 방식이다.

피스 롤렉스 집합 1호는 포트폴리오 공개 당시 사전 예치금만으로 목표 판매액 1억1,800만 원을 3배 이상 상회했고, 10만 원 단위로 판매된 조각소유권 역시 30분 만에 조기 완판됐다.

신범준 바이셀스탠다드 대표는 "새로운 투자처를 찾는 MZ세대는 물론 안정적 수익을 기대하는 40~50대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조각 소유자가 6개월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높은 수익을 거두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수익금은 상환 만기 예정일인 15일 현금으로 지급된다.

바이셀스탠다드는 팁스(TIPS)운영사인 엑셀러레이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로 부터 시드투자 유치에 성공했고, 지난 7월 벤처기업 인증과 KB 스타터스, 신한퓨처스랩 등 은행권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에도 선정됐다.

바이셀스탠다드는 다음달 초 예술 작품과 명품을 조합한 피스 5호 포트폴리오를 공개할 예정이다.



유찬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핫리포트 mo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