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프로닉스, 신기술 개발 박차…글로벌 시장 정조준

머니투데이방송 이유민 기자 입력 2021-11-15 17:39:43


[앵커멘트]
광진윈텍의 자회사 프로닉스가 개발한 자율주행 차량용 초음파 센서가 글로벌 투자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카이스트 연구팀과 공동 개발을 통해 노이즈가 많은 일상생활에서도 원거리 탐지가 가능한 센서 개발에 성공한 건데요. 글로벌 시장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은 프로닉스를 이유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사내용]
글로벌 시장에서 기술력을 기반으로 투자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국내 기업이 있습니다.

바로 광진윈텍의 자회사 '프로닉스'입니다.

프로닉스는 현지 시간 지난 12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현지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기술 설명회를 진행했습니다.

[이상철 프로닉스 기술 고문: 센서의 재료와 구조에서 많은 개선이 있었기 때문에 기존의 감지 거리인 8m에서 15m까지 감지가 가능해져서 자율주행이나 로봇청소기 등 많은 응용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공진형 초음파 거리 측정 센서 기술은 4차 산업혁명의 중심인 자율주행용 차량뿐만 아니라 초음파 기반 헬스케어 기술 등에도 확장 적용이 가능합니다.

프로닉스의 기술에 대한 현지 투자자들의 반응은 뜨겁습니다.

[Jeremy McKane 프로닉스 미국법인 컨설턴트: 프로닉스의 기술을 평가하려면 여전히 많은 테스트를 거쳐야 하지만 이 센서의 정말 좋은 점은 이 매우 넓은 스펙트럼을 제공한다는 것입니다. (기술을 통해) 우리가 전에는 존재조차 몰랐던 것까지 들을 수 있게 됐습니다.]

세계 초음파 센서 시장의 규모는 연평균 5.1%의 성장률이 예상될 만큼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습니다.

미래 자율주행 자동차 시장의 성장에 필수적인 초음파 센서 기술을 확보한 프로닉스는 '오토노머스소나'라는 법인을 설립하며 기술력을 기반으로 본격 사업 확장에 나섭니다.

[김기수 프로닉스 대표: 저희 기술이 완성단계에 왔다고 보기 때문에 대량 생산이 가능하거든요. 그래서 결국은 글로벌 시장으로 나아가야 하기 때문에 미국 시장에서 저희 기술을 제대로 알리고, 필요한 파트너를 찾는 방향으로 노력할 생각입니다.]

국내를 넘어 이곳 해외에서도 인정받은 국내 기업의(프로닉스의) 기술력이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기업의 가치를 끌어올리고 있습니다.



이유민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핫리포트 mo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