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국제

뉴스기사 선택 국제  >
  • 골드만 100달러 아래로..AIG는 1.3달러

    27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대형주들이 상징적인 주가를 이탈해 관심을 모았다. 씨티그룹과 합병 논의가 있었다고 보도된 골드만삭스는 7.5% 급락하며 92.88달러로 거래를 마쳤...2008/10/28 07:33

  • "美 재산·손보사들 재무상태는 건전"

    미국 재산보험과 손해보험사들의 재무 상태는 건전하며 대다수가 미 정부의 지원을 받지 않아도 되는 상황이라고 미보험협회(AIA)가 밝혔다. 에반 그린버그 미보험협회는 최고경영...2008/10/28 07:23

  • 패니매 등 채권 스프레드 다시 확대

    미 정부 모기지 기관인 패니매와 프레디맥, 지니매 채권 스프레드가 7개월만에 최고치로 상승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8일 보도했다. 이에 따라 미국 주택 수요자들의 모기지 금리 ...2008/10/28 07:11

  • 美정부, GM-크라이슬러 합병 위해 50억불 지원

    미국 정부가 제너럴모터스(GM)와 크라이슬러의 합병을 돕기 위해 50억달러를 우선 공급할 계획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WSJ는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2008/10/28 07:10

  • 다우, 막판 10분 200p↓..'널뛰기' 지속

    뉴욕 증시가 또 다시 '널뛰기'를 거듭한 끝에 일제 하락세로 마감했다.아시아, 유럽 증시의 일제 하락 여파로 약세로 출발한 뉴욕증시는 주택관련 지표가 호조를 보이면서 반등에 ...2008/10/28 05:48

  • G7 '경고' 무색...천정 모르는 엔화

    G7(서방선진 7개국)의 엔화강세 우려 표명에도 불구, 엔화강세가 지속됐다. 달러화도 주요 통화대비 상승세를 이어가 외환시장의 '안전자산'선호현상이 멈출줄 모르고 있다.27일(...2008/10/28 04:43

  • 연준 CP매입착수…"신용경색 완화될 것"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신용시장 경색 해소를 위해 27일(현지시간)부터 기업어음(CP) 직접 매입에 나섰다.연준은 이날부터 26일 자금시장 안정을 위한 특별기...2008/10/28 03:31

  • 원자재 급락…38년래 '최악의 달'

    원유, 금 등 대부분 실물가격이 하락하면서 원자재 지수가 1970년 이후 38년래 '최악의 달'을 맞게 됐다.27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24개 원자재 가격으로 산정하는 ...2008/10/28 01:12

  • [뉴욕장중]주택지표 호조…낙폭 만회

    27일 뉴욕 증시는 아시아, 유럽 증시의 하락 여파로 하락 출발했으나 주택관련 지표가 호조를 보이면서 반등에 성공했다.미 동부시간 오전11시21분 현재 뉴욕 증시 다우지수는 전...2008/10/28 00:36

  • [미리보는 미국시장]뉴욕증시 또다시 요동칠 전망

    [미국 현지 분위기] - 미 대선  각종 부양책 선거 후로 미뤄져- 부시, 금융위기 관련 인내심 강조 연설- 냉정함보다는 과다한 두려움이 여전하다 [금일 미국 시장 ...2008/10/27 19:23

  • 국제적 조롱거리된 '리만'브러더스

    미국의 4대 투자은행인 리먼 브러더스(Lehman Brothers)가 파산을 신청해 국제 금융시장이 패닉에 휩싸인 직후 리만 브러더스(LeeMan Brothers)라는 신조어가 등장했...2008/10/27 18:21

  • 일본 증시 폭락…특별한 악재도 없어

    일본 니케이 지수가 오후 들어 낙폭을 확대하고 있습니다.장중 한때 7,900에 육박하던 니케이 지수는 오후들어 혼조세를 보이다가 오후들어 큰 폭으로 하락하며 7000선을 위협하고...2008/10/27 16:09

  • 亞 증시, 또 '대학살의 날'

    26일 아시아 증시가 다시 한 번 블랙먼데이로 마감했다. 필리핀 증시가 12% 폭락했고 일본 증시는 나흘째 급락하며 26년 최저점을 찍었다. 한국 증시는 예상보다 큰폭의 금리 인하...2008/10/27 15:52

  • 日증시 26년래 최저치… 금융주 폭락

    일본 증시가 나흘 연속 폭락하며 7000엔을 코앞에 남겨둔채 마감했다. 27일 도쿄증시 닛케이지수는 전일 대비 486.18엔(6.36%) 폭락한 7162.90으로, 토픽스지수는 59.65포인트(7.4...2008/10/27 15:33

  • 日 닛케이지수 6.4% 급락 '26년 최저'

    27일 일본 도쿄증시 닛케이225지수는 전일 대비 6.4% 급락한 7162.90으로 마감했다.지난 82년 10월 이후 26년만에 최저점이다.2008/10/27 15:03

  • 글로벌 위기, 마침내 중동에도 상륙

    글로벌 금융위기가 마침내 중동 지역 경제까지 흔들고 있다. 석유로 무장된 이들 중국 국가들은 금융위기의 마지막 무풍지대였지만 마침내 은행에 대한 구제금융이 불가피한 상황...2008/10/27 14:32

  • 日 증시 낙폭 확대...닛케이지수 6.6% 폭락

    27일 일본 증시 낙폭이 오후 들어 확대되고 있다. 닛케이지수는 장중 6.6% 급락했다.2008/10/27 14:16

  • 대만 증시, 5% 이상 폭락

    대만 가권지수가 5%이상 폭락하고 있습니다.지난 12일부터 3.5%로 묶여 있던 가격하락 제한폭이 풀리면서 그 동안 주가에 반영되지 못했던 악재들이 한꺼번에 반영된 결과라는 분...2008/10/27 13:29

  • 필리핀 증시 10% 폭락, 87년 이후 최저점

    27일 필리핀 증시가 9% 넘는 폭락세를 기록하며 87년 이후 최저치까지 밀렸다. 필리핀종합지수는 한국시간 오후 12시35분 현재 10% 폭락한 1757.46을 기록했다.2008/10/27 12:36

  • "亞는 성장률 5~6%만 돼도 경기침체"(상보)

    아시아와 선진국의 경기 침체를 다르게 봐야 한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이미 성숙단계로 접어든 선진국과 빠른 성장 단계에 있는 아시아의 경기 침체를 진단할 때 서로 다른 잣대가...2008/10/27 11:17

  • [Asia오전]日만 홀로 강세..臺는 5% 급락

    27일 오전 아시아 주요 증시는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일본 증시는 오름세를 기록하고 있지만 중국, 대만 증시는 3~5%대 급락 중이다. 개장과 동시에 26년래 저점으로 곤두박질쳤...2008/10/27 11:09

  • "투기세력 공격목표, 아이슬란드 뒤 한국"-페섹

    한국이 '베어스턴스 경제'로 가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의 칼럼니스트인 윌리엄 페섹이 지난 24일 쓴 칼럼의 첫문장이다. 그는 제목도 '베어스턴스 유령이 한국 경제를 엄습하고 있...2008/10/27 10:57

  • 노무라 '리먼탓' 7년 최대 적자

    아시아 최대 증권사인 일본의 노무라홀딩스가 7년래 최대 적자를 기록할 전망이다. 27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노무라는 내년 3월31일 끝나는 이번 회계연도 20억달러 규모의 적...2008/10/27 09:31

  • 골드만, 한때 씨티에 합병 '구애'-FT

    지난달 골드만삭스의 로이드 블랭크페인 회장이 씨티그룹의 비크람 판디트 최고경영자(CEO)에게 두 회사간 합병을 제안했다고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가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2008/10/27 09:16

  • IMF "헝가리 구제금융 계획 수일내 발표"

    국제통화기금(IMF)의 헝가리 구제금융 계획이 수일 내 발표될 것으로 보인다. 도미니크 스트로스-칸 IMF 총재는 27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헝가리에 대한 '중대한 구제금융 계획...2008/10/27 08:54

  • 마켓워치,"미국 3분기 실질 경제성장률 -0.6%"

    미국의 3분기 실질 경제성장률이 마이너스 0.6%를 기록 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습니다.미국의 경제정보 전문사이트 마켓워치는 물가를 감안한 실질 경제성장률이 내년 하반기 플러...2008/10/27 08:46

  • GM, 중대 위기 상황-NYT

    대규모 감산과 감원도 모자라 크라이슬러와의 합병을 추진하고 있는 미국 최대 자동차 회사인 제너럴 모터스(GM)의 위기극복이 어려울 것이라는 나왔다. 뉴욕타임스(NYT)는 26일자...2008/10/27 08:25

맨위로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