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남수단에 '김연아·김태희 학교' 설립

머니투데이 이슈팀 이영민 기자2014/09/15 19:11

image

남수단에 건립된 배우 김태희(왼쪽) 학교 현판./ 사진=최부석 기자(왼쪽), 뉴스1

아프리카 신생 독립국 남수단에 피겨 선수 김연아와 배우 김태희의 이름을 딴 학교가 세워져 수백명의 배움터가 되고 있다.

15일 천주교 한국살레시오회 등에 따르면 천주교 신자인 김태희(세례명 베르다)의 이름을 딴 'KIM TAEHEE VERDA SCHOOL'이 올해 5월 남수단에 설립됐다.

앞서 지난 2012년 12월 김연아(세례명 스텔라)의 이름을 딴 'STELLA YUNA KIM SCHOOL'이 설립된 바 있다.

두 초등학교는 각각 교실 4칸으로 이뤄졌다. 수업당 100~400명의 학생이 수업을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남수단 내 각 성당에 의해 운영되고 있다.

김연아와 김태희는 지난 2012년 5월 원선오(본명 빈첸시오 도나티·86) 신부가 추진 중인 '남수단 학교 100개 짓기' 운동에 동참하며 학교 설립비 7000만원씩을 기부했다.

이탈리아 출신의 원 신부는 다큐멘터리 '울지마 톤즈'의 주인공 고(故) 이태석 신부를 남수단으로 이끌었다. 1960년대 초부터 1981년까지 광주 살레시오고교에서 교편을 잡았다. 이후 아프리카로 건너가 1994년부터 수단에 머물며 학교 짓기 운동 등을 펼치고 있다.

한편 한국살레시오회는 1980년대 초반부터 수단에서 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재 수단과 남수단에 신부 및 수사 25명이 파견돼 기술학교 및 청소년센터 운영 등 지역사회 개발·교육에 중점을 두고 있다.
image

남수단에 건립된 김연아(왼쪽) 학교 현판./ 사진=뉴스1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