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현대차 양주웅․에이텍에이피 김병열, 3월 엔지니어상 수상

원격 스마트 주차 등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 스마트 현금자동입출금기 등 금융자동화 기여

머니투데이방송 박응서 선임기자2020/03/09 12:00

3월 엔지니어상 수상자인 현대자동차 양주웅 책임연구원(왼쪽)과 에이텍에이피 김병열 실장. 사진제공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가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3월 수상자로 현대자동차 양주웅 책임연구원과 에이텍에이피 김병열 실장을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대기업 수상자인 현대자동차 양주웅 책임연구원은 원격 스마트 주차와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 후측방 모니터 시스템 등을 국내 최초로 개발하고 상용화해 국내 자동차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양주웅 책임연구원은 기존에 운전자가 탄 상태에서만 할 수 있던 조작을, 스마트키를 이용해 원격으로 작동할 수 있는 스마트 주차보조 시스템을 개발해 주차편의 기술을 한 단계 높였다. 이는 자율주행 3단계 이상의 무인 발렛 주차 기술을 개발할 수 있는 발판도 마련했다.

또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후측방 모니터 시스템 등을 국내 최초로 개발하고 상용화하며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발전에도 크게 기여했다.


양주웅 책임연구원은 “앞으로 대한민국 자율주행 기술이 세계 최고 수준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중소기업 수상자인 에이텍에이피 김병열 실장은 국내 금융환경에 최적화한 스마트 현금자동입출금기(Smart ATM) 개발로 금융자동화 업무혁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병열 실장은 금융권에서 비대면 금융 서비스가 커짐에 따라 2016년 부산은행을 시작으로 우체국과 기업은행, 농협은행에 필요한 스마트에이티엠 개발과정에 참여했다. 특히 우체국 스마트에이티엠 프로젝트 매니저로 비대면 금융 서비스에 최적화된 제품을 만들었다.

또 바이오 인증, 화상상담 기능과 고도화된 음성인식, 인공지능 기술 등을 기반으로 에이티엠의 기본업무인 현금 거래는 물론, 계좌 개설, 카드, 통장 발급 등 창구에서만 수행하던 각종 은행 업무를 자동화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디지털 점포용 스마트 에이티엠 제품 상용화에 크게 기여했다.


김병열 실장은 “앞으로도 금융뿐만 아니라 자동화가 필요한 다양한 분야에서 차별화한 기술을 개발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현장의 기술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매월 대기업과 중소기업 엔지니어를 1명씩 선정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상금 700만원을 수여한다.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