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산은, '티웨이·에어서울·에어부산' 저비용항공사 3곳 400억 지원

"추가 자금지원 요청도 신속히 집행"

머니투데이방송 김이슬 기자iseul@mtn.co.kr2020/03/17 14:34

재생



산업은행이 코로나19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티웨이항공, 에어서울, 에어부산 등 3곳 저비용항공사(LCC)에 400억원을 지원했다.

산은은 17일 정부의 LCC에 대한 최대 3000억원 금융지원 발표에 따른 후속조치로 티웨이항공에 대한 긴급 운영자금 60억원을 무담보로 승인했다. 또 에어서울과 에어부산에 대해서도 아시아나항공 등을 통해 각각 200억원, 140억원 지원을 완료했다.

산은 관계자는 "이 회사들에 대한 추가지원과 그외 LCC 업체에 대한 자금지원요청에 대해서도 심사절차를 거쳐 최대한 신속히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산은은 지난달 7일 정부가 발표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금융부문 대응방안에 따라 피해기업을 대상으로 지난 13일 기준 신규 운영자금대출, 기존대출 기한연장, 수출입금융 등 총 3,264억원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또 설비투자붐업 프로그램, 경제활력제고 특별운영자금 등 저금리 상품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올들어 3월 13일까지 총 10조6,000억원의 자금을 공급했다. 전년동기 대비 34.2% 증가된 규모다.

이밖에 수출기업지원 특별온렌딩 한도를 2,000억원 증액 지원했고, 대구 등 피해 심각지역에 소재하거나 도소매, 운송 등 코로나19 피해업종에 해당하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추가로 2,000억원 규모의 특별온렌딩을 4월 1일부터 취급할 계획이다. 온렌딩이란 시중은행 등의 중개금융기관을 통해 자금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금융지원 외에도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 산은은 자가점포 내 중소기업 임차인 대상 월 임대료의 35% 감면(6개월),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온누리상품권 구매확대 추진, 대구·경북지역 고객대상 ATM 수수료 인하 등 사회공헌활동을 확대 중이다.

한편 산업은행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구호를 위해 지난 2월 1억원을 기부했으며 대구·경북지역 저소득 가정에 대해서 지역상품권 구입을 통해 긴급생계비 5천만원(가구당 20만원)을 기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산은은 직원의 감염방지와 은행업무의 연속성 유지를 위하여 이번 코로나19 사태 초기부터 ‘비상대책위원회’를 설치하여 단계별 대응상황을 전직원과 공유하고 있다. 특히 부행장 일부를 하남 전산센터(디지털스퀘어)에 분산근무하도록 하고, 본지점 폐쇄 등 최악의 상황 발생시 최소 업무수행 인력확보를 위해 25% 직원에 대한 재택근무를 시행하는 등 운영리스크 최소화에 힘쓰고 있다.

산은 관계자는 “이번 지원대책 외에도 경제상황 시나리오별 액션 플랜을 수립했으며, 피해기업의 조속한 경영활동 정상화 지원을 위한 대규모 유동성 지원 상품(금리우대, 심사단계 간소화 포함)을 준비하는 등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앞으로도 가능한 모든 방안을 강구하여 국가적 재난인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이슬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