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2020 국감]강원도교육청, ‘국외현장체험 연수’ 5건 중 4건이 부실보고서

머니투데이방송 신효재 기자life@mtn.co.kr2020/10/20 15:06

(사진-강원도교육청)

강원도교육청이 소속 공무원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교육공무원 공모형 국외현장체험 테마별 연수’사업의 보고서 5건 중 4건이 부실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위원회 박찬대 의원(인천 연수구갑)은 강원도교육청으로 제출받은 ‘최근 3년간 교육공무원 공모형 국외현장체험 테마별 연수’를 분석한 결과 제출된 108개의 보고서 중 89건이 부실보고서다.

보고서를 표절하거나 인터넷 내용을 베낀 표절보고서가 71건, 내용부실 보고서가 8건, 일정부실 보고서가 10건이다.

이 중 ‘세쌍둥이 보고서’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017년에 같은 사업으로 진행된 국외현장체험 보고서가 같은 틀과 비슷한 내용으로 2019년에 2건이 작성됐다.

‘교육공무원 공모형 국외현장체험 테마별연수’는 2011년도부터 교육감 지시사항으로 진행된 사업으로 각종 공로성 국외연수 관련 개선안을 마련하고자 진행됐다.

이는 교원에게 폭넓은 해외연수 기회를 부여하고 선발의 투명성을 확보하고자 교육청 차원에서 진행하는 교원 국외연수 사업이다. 사업계획서에는 연수운영 관리 강화를 진행하고 연수 운영 종료 후 평가회를 개최한다고 돼 있다.

강원도교육청은 지난 2019년 10월 심사위원회에 외부위원을 포함하도록 하는 내용의 ‘강원도교육감 소속 공무원 공무국외출장 전부개정규정’을 발령했다.

하지만 이후 첫 심사위원회에서 前)강릉교육문화관장을 위촉직으로 위촉한 것을 제외하면 전부 부교육감, 행정국장-감사관-교원정책과장-총무과장-예산과장 등 교육청 내부 당연직으로만 ‘짬짬이 심사’를 진행했다.

국외출장연수정보시스템에 등록된 건수도 16건으로 저조했다. 현행법 상 국외출장보고서는 국외출장연수정보시스템에 등록하고 표절여부 및 내용·서식 등 충실성을 점검해야 하지만 강원도교육청은 국외출장연수정보시스템에 단 16개만 등록해 표절, 내용부실, 일정부실 등의 문제가 생겼다.
(사진=박찬대 의원실)박찬대 국회의원

박찬대의원은 “교육청 차원에서 진행되는 사업의 사전계획서 검토와 사후 보고서 검수가 부족한 것으로 보인다”며, “투명성을 위해 진행하는 사업인 만큼 개선이 필요해 보인다”고 지적했다.

한편, 민병희교육감은 19일 진행된 교육위 국정감사에서“보고서를 내용을 보니 문제점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다시 살펴보고 개선하겠다”고 답변했다.

신효재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