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스템랩, '척수손상질환 치료제 개발' 국책과제 선정

머니투데이방송 박미라 기자 입력 2018-05-28 14:51:39

[사진=오동훈 스템랩 대표이사]



코넥스 상장기업 스템랩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연구자 주도 질병극복연구 사업의 신규 지원 국책과제로 '유도신경줄기세포를 이용한 척수손상질환 치료제 개발'이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본 과제는 척수손상질환 치료를 위한 줄기세포치료제의 국내 품목허가를 위한 임상시험계획승인(IND) 신청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향후 3년간 13억원 규모의 사업비로 운영된다.

회사는 유도신경줄기세포 치료제의 생산 공정 확립을 담당하고, 공동 연구를 진행할 고려대는 척수손상질환 동물모델을 이용한 유효성 및 안전성 평가를 담당한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국책과제의 선정으로 한국은 직접교차분화 기술로 유도한 신경줄기세포의 임상시험을 세계 최초로 진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면서 "이는 우리나라가 직접교차분화 기술의 사업화를 선도하게 되는 기회를 확보하게 되었음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직접교차분화는 체세포를 치료효능을 갖는 줄기세포로 전환시키는 기술로, 손상된 환자의 세포와 조직을 대체해 재생이 일어나도록 하는 것을 말한다.

직접교차분화는 신경줄기세포나 희소돌기아교전구세포처럼 치료 효능을 갖지만, 채취가 어려운 줄기세포의 확보를 위해 필수적이기 때문에 재생의료산업의 핵심 기술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한편 스템랩은 고려대 유승권 교수의 직접교차분화 (direct reprogramming) 원천 기술을 사업화하는 바이오벤처다.

회사는 세계 최초로 직접교차분화기법을 사업화하는 사업모델을 수립했으며, 현재 자가 신경줄기세포 및 희소돌기아교세포를 이용해 중추신경계통의 질환을 치료하고 탈모 등을 치료하기 위한 신개념의 줄기세포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박미라 기자 (mrpark@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