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삼성SDI, 1분기 영업이익 1,528억원…전분기比 112% ↑

머니투데이방송 강은혜 기자 입력 2018-07-30 12:45:39
제공:삼성SDI

삼성SDI가 30일 올해 2분기 매출 2조 2,480억 원, 영업이익 1,528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분기 대비 매출은 3,391억 원(17.8%), 영업이익은808억 원(112.2%) 증가한 수치다.

사업부문별로 살펴보면 전지사업부문 매출은 전분기 대비 3,102억 원(21.9%) 늘어난 1조7,273억을 기록했다. 국내외 ESS 시장 호조로 ESS사업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자동차전지는 PHEV 중심으로 매출이 늘었다. 소형전지에서는 원형전지가 전동공구용 고출력·고부가 제품을 중심으로 성장세를 이어갔다.

전자재료사업부문은 매출 5,188억 원으로 전분기 대비 289억 원(5.9%) 증가했다. 반도체 소재의 전방산업 수요 증가, 디스플레이 소재의 고객 다변화로 매출이 성장했다.

삼성SDI는 하반기에도 각 사업부문별 실적 개선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전지사업부문은 중대형전지에서 ESS의 전력용·상업용 해외 수요 확대와 EV 중심의 자동차전지 매출 증가가 예상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삼성SDI 관계짜는 "소형전지에서는 전동공구, 정원공구, 전기자전거 등 시장이 꾸준히 확대돼 원형전지가 지속 성장하고, 주요 고객사의 플래그십 스마트폰 출시로 폴리머전지 수요 증가도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전자재료사업부문도 하반기 반도체 시장과 대면적 LCD, 모바일 OLED 중심의 디스플레이 시장 확대로 성장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반도체 소재는 고객 증설과 미세화 트렌드로 수요 증가가 예상되며, OLED 소재의 신규 플랫폼 진입과 편광필름의 대면적, 모바일 제품 공급 확대가 전망된다고 회사측은 덧붙였다.




[머니투데이방송 MTN = 강은혜 기자 (grace1207@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