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바이오에이치, 전기방식의 ‘바늘 없는 주사기’ 임상실험 및 안정화 작업

머니투데이방송 김지향 입력 2018-10-30 14:35:40
전기방식의 주입 기술 및 약물 자동 주입 기술을 적용해 생산 원가 대폭 절감



의료기기 엔지니어링 전문기업 ‘바이오에이치’가 세계 최초로 Bubble-Jet 방식의 ‘무통증 바늘 없는 주사기(painless needle-free)’ 개발에 성공하고, 제품 양산준비를 위한 임상실험과 제품안정화 작업에 나섰다.

‘바늘 없는 주사기’는 서울대 공대 기계항공공학부 여재익 교수팀이 개발한 의료기구로 인슐린, 호르몬 등을 시술 목적과 시술 위치에 따라 침투성능(침투량 및 침투 깊이 등)을 정교하게 조절할 수 있는 신개념 무통증, 무바늘 약물주입장치다.

감염, 바늘공포가 우려되는 환자나 하루 1회씩 주사를 맞아야 하는 소아와 성인 당뇨환자들에게 적용할 수 있다. 인슐린, 호르몬, 백신뿐만 아니라 피부 및 미용 등 약물 및 액상 물질을 전달하는 모든 분야에 활용 가능하다. 지난 9월 바늘이 없는 주사 장치를 통해 통증 없이 소량의 약물을 빠른 시간 반복 주입하는 동물실험을 완료해 그 성능을 입증했다.

세계 최초 Bubble-Jet 방식의 약물주입장치를 개발한 고에너지∙열유체학 관련 권위자 여재익 교수는 ‘바늘 없는 주사기’ 사업화를 위해 지난해 U-테크밸리 서울대 1호 기업 바이오에이치를 설립했다. 이후 ‘바늘 없는 주사기’를 양산하기 위해 임상실험과 제품안정화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인슐린 및 자가 주입방식으로 시장 확대를 위해서는 소형화와 제품가격이 중요한 요소다. 이에 ‘바늘 없는 주사기’를 기존 파워 소스인 레이저 방식에서 절연파괴방식(전기방식)으로 변경하고 약물 자동 주입 기술을 적용하여 사용 편의성을 크게 높이고 생산 원가를 10분의 1수준으로 대폭 낮췄다.

DATA BRIDGE ‘Global Needle Free Injection Systems Market– Industry Trends and Forecast to 2024’에 따르면, 세계 needle-free 시장 규모는 지난해 67억달러에서 연평균 14.9% 성장해 2024년에는 695억달러 규모로 성장할 전망이다.

바이오에이치 관계자는 “차별화된 세계적인 기술력을 기반으로 내년 하반기 다국적기업과 제휴 및 기술이전을 통해서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하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MTN 온라인 뉴스팀=김지향 기자(issue@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