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SK에너지, 전문업체와 차량관리 서비스 통합 플랫폼 구축

주유 고객의 자동차 관리까지…, 전문업체와 제휴

머니투데이방송 문수련 기자 입력 2020-05-14 15:03:59
SK에너지가 차량관리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하기로하고 14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자동차 관리에 필요한 세차, 발렛파킹 등 전문 서비스 업체 6곳과 제휴를 맺었다. (왼쪽부터) 마지막삼십분 이정선 대표, 루페스 강신규 대표, 갓차 이원준 대표, SK에너지 표수형 Platform사업개발 TF장, 오토스테이 장경수 대표, 셀세모 이형준 대표, 세차왕 박정률 대표.

SK에너지가 모빌리티 고객을 대상으로 한 차량관리 통합 서비스 개발에 본격 착수한다.

SK에너지는 14일 자동차 관리에 필요한 세차 및 발렛파킹 등 전문 서비스 업체 6개사와의 제휴를 맺었다고 밝혔다.

SK에너지는 “자동차가 현대인들의 일상생활 필수품이 되었지만, 관리가 쉽지 않아 고객들의 어려움이 크다는 시장 상황을 고려해, 전문 업체들과 협력해 자동차 관리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은 안심하고 믿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받게 되고, 전문업체들도 성장할 수 있는 윈윈 모델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SK에너지는 또 “모바일 대중화와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 서비스 활성화에 따른 온라인 기반 오프라인 서비스 시장 규모가 급격히 확대되고 있다” 면서 “이번 협약식은 O2O 모빌리티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이 신뢰하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차량관리 통합서비스를 구축·제공하기 위한 첫 걸음” 이라고 설명했다.

SK에너지는 제휴 협약사들과 함께 차량관리 통합서비스 플랫폼을 만들어 우선 손세차, 출장세차, 셀프세차, 발렛파킹 등의 서비스를 개발하고, 향후 신차 중개, 주차, 전기차 충전 등 관련 분야로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SK에너지는 차량관리 플랫폼을 통해 ▲서비스 별 객관적 정보, ▲예약부터 결제까지 가능한 편리한 원스탑(One-Stop) 시스템, ▲통합마일리지 사용이 가능한 멤버십 혜택을 고객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이렇게 되면 업체별로 가격, 품질이 다르고 정보도 부족해 고객들이 직접 찾아서 활용하기 어렵고, 또한 서비스 별로 별도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해야 하는 고객들의 불편함을 크게 줄일 수 있게 된다.

SK에너지 조경목 사장은 “SK에너지는 고객가치 혁신을 위해 고객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통해 모빌리티 고객에게 최적의 편의성을 제공할 것” 이라며, “회사가 추진중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해 고객가치를 계속 혁신해 나갈 것” 이라고 설명했다.

문수련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