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산업

웅진씽크빅-클레온, 딥러닝 기반 교육 콘텐츠 업무협약

머니투데이방송 이수현 기자 입력 2021-07-22 10:15:12
왼쪽부터 최삼락 웅진씽크빅 IT개발실장, 진승혁 클레온 대표[사진 제공=웅진씽크빅]

웅진씽크빅은 클레온과 차세대 실감형 교육 콘텐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클레온은 딥러닝 기반 영상·음성 생성 기술인 '딥 휴먼(Deep Human)'을 보유한 기업이다. 사진 1장과 1분 가량의 음성 데이터로 영상 속 인물의 얼굴과 음성을 변환하고 생성할 수 있다.

웅진씽크빅은 이번 협약으로 딥 휴먼 기술을 증강현실(AR) 독서 제품 '인터랙티브북', 글로벌 브랜드 'AR피디아' 등에 도입해 생생한 교육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학습자의 목소리와 사진을 활용해 원하는 국가 언어로 음성을 생성할 수 있고, 책 이야기와 결합시켜 동화 속 주인공이 되는 간접경험도 가능해진다.

최삼락 웅진씽크빅 IT개발실장은 "우수한 딥러닝 기반 기술력을 갖춘 클레온과 협력해 보다 생동감 넘치는 학습 및 독서 경험을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수현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