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
증권

지엔티파마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제 국제 특허 2건 출원"


머니투데이방송 석지헌 기자 입력 2021-12-07 09:05:33


신약 개발 기업 지엔티파마는 알츠하이머 치매 등 퇴행성 뇌신경 질환 치료제로 개발 중인 ‘크리스데살라진’의 제조 방법과 결정형에 대해 각각 PCT 국제특허를 출원했다고 7일 밝혔다.

지엔티파마는 중국 파트너인 아펠로아제약 연구팀과 함께 크리스데살라진 합성 과정에서 발생하는 불순물을 줄이고 품질과 수율을 향상하기 위한 제조방법을 연구해 왔는데, 이에 대한 특허를 출원한 것이다.

이와 함께 뇌신경 질환의 예방 및 치료 약물의 제형에 적합한 물리화학적 특성을 갖춘 크리스데살라진의 두 가지 고순도 결정형과 제조방법에 대한 특허도 출원 완료했다.

지엔티파마는 아펠로아 제약과 맺은 협약에 따라 크리스데살라진의 제조방법과 결정형 특허를지난해 12월 중국에 공동으로 출원했다. 중국을 제외한 국제특허는 지엔티파마가 단독으로 출원해 권리를 확보하게 됐다.

지엔티파마가 과학기술부, 보건복지부, 경기도 등의 지원을 받아 개발한 크리스데살라진은 알츠하이머 치매의 원인인 뇌신경세포 사멸, 아밀로이드플라크, 타우병증 등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진 활성산소와 염증을 동시에 억제하는 다중 표적 합성신약이다. 알츠하이머 치매 세포배양모델과 쥐모델에서 아밀로이드플라크 및 뇌신경세포 사멸 등을 억제하는 효과가 입증됐다.

곽병주 지엔티파마 대표이사(연세대학교 생명과학부 겸임교수)는 “알츠하이머 치매의 원인 물질을 줄이는 크리스데살라진이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에서도 탁월한 약효가 입증돼 알츠하이머 치매 신약으로의 성공 가능성이 그 어느 때보다 높다”며 “제조방법과 결정형의 국제특허출원에 이어 현재 준비중인 2개의 특허를 추가로 출원해 크리스데살라진의 권리를 최대한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석지헌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 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더보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