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TN NEWS
 

최신뉴스

EDGC, 암 진단 정확도 획기적 개선 기술 국제학술지 공개

SCIE급 저널 '캔서'에 AI 기술 기반 멀티오믹스 유전체분석 암 진단 정확도 공개
기존 암표지자 검출방식 대비 높은 정확도(0.983) 공개하며 독자적인 기술력 소개
신용수 기자

EDGC 홈페이지.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가 인공지능(AI) 기술 기반 멀티오믹스 유전체분석 플랫폼을 활용해 암 진단의 정확도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킨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AI기 술 발전과 함께 피 한 방울로 조기 암 진단이 가능한 시대가 열릴 것으로 보인다.

연구결과는 SCIE(논문인용색인 확장판) 등재 저널 '캔서'(Cancers) 9월호에 실렸다.

'멀티오믹스 데이터와 머신러닝을 활용한 액체생검 폐암 분류 강화' 제목의 논문으로, EDGC가 오랜 기간 연구를 통해 암 진단 정확도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킨 연구결과를 소개하고 있다.

이 논문에 따르면 EDGC의 독자적인 인공지능 멀티오믹스 플랫폼을 통한 암 분석정확도는 암진단관련 단독 진단방식에 비해 높은 정확도를 기록했다.

세포유리DNA(cfDNA) 단독 진단방식은 AUC 0.7 수준, 유전자 복제수(CNV) 단독 진단방식은 AUC 0.8 수준, 암표지자 단독 진단방식은 AUC 0.7 수준보다 낮게 기록된 것에 비해 EDGC의 AI로 통합분석했을 때의 정확도는 AUC 0.931까지 향상됐다.

이 수치는 약 93%의 확률로 폐암환자와 정상인을 구분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는 암 진단 분야에서 매우 높은 정확도이며 획기적인 암 진단 기술로 평가된다.

이 기술을 통해 초기 폐암환자와 말기 폐암환자를 구분할 수 있다는 점도 주목된다. EDGC의 멀티오믹스 분석방법은 초기 폐암환자(1기, 2기)의 경우 AUC 0.964의 정확도로 구분 가능하고, 말기 폐암환자(3기, 4기)는 AUC 0.983의 높은 정확도로 구분할 수 있다.

약 96.4%와 98.3%의 확률로 조기 암환자와 말기 암환자를 진단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EDGC의 멀티오믹스 분석 방법을 통해 조기 암 진단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EDGC는 연구소 자체 기술력만으로 개발한 이번 멀티오믹스 분석 방법의 연구결과로 EDGC의 높은 기술력을 증명하며 국제적 관심을 모으고 있다.

EDGC는 논문에서 소개한 온코캐치-S 기술을 현재 독일, 파나마, 터키, 베트남 등에서 서비스 중이며 점차 진출 국가를 확대할 계획이다.

온코캐치-S 서비스는 암표지자, 세포유리DNA(cfDNA) 농도, 유전자 복제수(CNV)를 통합 분석한 폐암진단 멀티오믹스(Multi-Omics) 플랫폼이다.

EDGC의 온코캐치는 혈액 내 순환종양DNA를 최첨단 NGS(Next Generation Sequencing)기술과 생물정보학 기술을 이용해 분석하는 기술이다.

암을 조기에 발견하거나, 암 재발 유무 확인 및 맞춤형 표적 항암제 선택에 활용 가능하다. 온코캐치는 검사 목적 및 방법 등에 따라 온코캐치-E, 온코캐치-S, 온코캐치-CDx와 온코캐치-M 4가지 파이프라인이 있다.

온코캐치-E는 세포유리DNA(cfDNA) 중 극 미량 존재하는 암세포 유래 순환종양DNA을 검출할 수 있다. 암 발생과 관련한 후생유전학적 변화인 메틸레이션(Methylation) 패턴 측정이 가능하며,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적용해 다중암을 극초기에 검진할 수 있다.

온코캐치-CDx는 암 환자 대상의 모든 고형암 맞춤 항암제 처방으로 의료진을 지원한다. 온코캐치-M은 암 재발·전이·항암치료 효과 판별 등을 모니터링하는 프리미엄 서비스다.

이민섭 EDGC 대표는 "온코캐치는 조기에 암을 발견해 환자의 생존율을 높이고 치료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주목할 만한 진단기술이다"며, "앞으로 10대암을 한 번에 진단할 수 있는 다중 암 진단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며, 이를 위한 연구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용수 MTN 머니투데이방송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엔터코노미

    more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