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TN NEWS
 

최신뉴스

EDGC, 유럽종양학회(ESMO)서 항암 후보물질의 림프암 종양 억제 효능 결과 공개

EDGC 신약개발연구소, 독자적 신약개발 시스템 기반 항암 후보물질 발굴에 지속적으로 집중 예정
정희영 기자

EDGC 신약개발연구소 이소영 책임연구원(왼쪽)이 연구 결과를 설명하고 있다. /제공=EDGC


액체생검 다중암 조기검사 전문기업 EDGC(이원다이애그노믹스)가 ‘2023 유럽종양학회(ESMO)’에서 자체적으로 보유한 항암 후보물질 ‘EC-352H’와 ‘EC-374H’의 림프암 종양 억제 효능 결과를 공개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49회째를 맞은 유럽 최고 암 관련 학회 ESMO는 전세계 항암 관련 제약 및 진단업체들이 참석해 항암 연구 성과와 최신 항암기술을 알리는 학회다. 올해 행사는 20일 시작해 24일까지 5일 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개최된다.

EDGC 신약개발연구소는 이번 학회에서 후생유전학 바이오 마커 표적 항암 물질인 ‘EC-352H’와 ‘EC-374H’가 림프암 세포 증식을 특이적으로 억제해 림프암 종양 모델의 종양 성장을 유의미하게 감소시킨다는 결과를 발표해 주목받았다. 동시에 독성평가를 통해 정상세포 독성을 최소화한다는 결과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특히 종양 인자로 알려진 TP53 돌연변이가 있는 림프암 세포에서 더 효과적으로 암세포 사멸 효능이 나타난 것을 확인했다. 종양 이식 마우스 모델에 해당 항암 후보물질 투여 시, 생리학적 이상 반응이 없는 것으로 나타나 ‘고효율 저독성’을 갖는 차세대 표적항암제 후보물질임을 증명했다.

학회 발표자로 나선 EDGC 이소영 책임연구원은 “‘EC-352H’와 ‘EC-374H’는 기존 여러 표적 항암제들의 고질적인 문제였던 높은 독성과 낮은 반응률을 극복할 수 있는 후보물질이며, TP53 돌연변이에 의한 항암제 불응성을 갖는 환자들에게 혁신적인 치료제로 쓰일 가능성이 높다”며 “해당 항암 후보물질에 대해 림프암 외 다양한 암종에서의 적용 가능성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EDGC 신약개발연구소 김연정 소장은 “신약개발연구소 개소 후 첫 외부 결과 발표를 세계 최고 권위 학회인 ESMO에서 할 수 있게 돼 기쁘고, 세계적인 전문 연구자들과 교류하고 신약개발에 대한 많은 공동연구 기회를 얻는 기회가 됐다”며 “자체 연구력을 토대로 권위있는 연구기관 및 병원과 컨소시엄을 유지해 다양한 항암 후보물질들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 진단부터 케어까지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지속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EDGC는 액체생검 기반 바이오 마커 선별 기술을 토대로 신약 후보물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있으며, 발굴된 후보물질들의 전임상/비임상 실험 및 최적화 연구를 통해 성공적으로 임상에 진입할 수 있는 항암 물질들을 개발하고 있다.

EDGC는 지난해에도 ESMO에 참가해 대장암 및 폐암 액체생검 암 진단 ‘온코캐치-E(OncoCatch-E)’ 임상 실험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EDGC가 자체 개발한 ‘온코캐치-E’의 대장암 예측 모델 정확도는 0.98이며, 1기암 민감도는 76.5%, 폐암 정확도는 0.956, 1기암 민감도는 48.5%로 높은 정확도와 예측도가 특징이다.

정희영 MTN 머니투데이방송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엔터코노미

    more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