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TN NEWS
 

최신뉴스

이창용 한은 총재, 북경사무소 개소 20주년 기념식 참석

김다솔 기자

(사진= 한국은행)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7일 중국 북경에서 열린 '한국은행 북경사무소개소 20주년 기념식'에 참석했다.

8일 한은에 따르면 이번 기념식에는 이 총재를 비롯해 판궁성 중국인민은행 총재, 정재호 주중대한민국대사관 대사, 북경대학교 황이핑 교수(前 중국인민은행 금통위원) 등 다수의 고위급 인사가 참석했다. 이밖에도 외국 중앙은행 · 국제기구 수석대표, 한 · 중 금융기관 관계자 등 총 120여명이 자리했다.

이 총재는 기념사를 통해 먼저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기념식에 참석해 주신 귀빈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지난 20년 동안 한 · 중 간 교역이 약 6배 증가하였을 뿐 아니라 단순 중간재 교역에서 벗어나 기술집약형 구조로 발전하였으며 금융 연계성과 해외 직접투자 규모 등도 비약적으로 증가한 점을 강조했다.

그간 양국이 통화스왑 체결, 치앙마이 이니셔티브 동참 등 위기 대응 능력 제고를 위해 함께 노력해 온 점도 높이 평가했다. 양국이 공통적으로 직면한 부동산 시장 관련 이슈, 과다부채 문제, 인구감소와 고령화 등 다양한 사회·경제적 이슈에 대해 상호간의 협력과 교류를 통해 지혜를 모아 해결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을 기대했다.

아울러 중국인민은행 판궁성 총재와 주중대한민국대사관 정재호 대사는 개소 20주년 축하 메시지를 전달하면서 향후에도 북경사무소가 양국 발전에 더욱 기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창용 총재는 오는 8일 'Monetary Policy in Practice: Integrated Policy Framework and Forward Guidance'라는 주제로 북경대에서 강연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다솔 MTN 머니투데이방송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엔터코노미

    more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