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TN NEWS
 

최신뉴스

팔도, '킹뚜껑 마라맛' 선보여…"중독성 강한 매운맛 구현"

이충우 기자

사진제공 = 팔도


팔도가 '팔도 킹뚜껑 마라맛(이하 킹뚜껑 마라맛)'을 70만개 한정 출시한다고 4일 전했다.

국내 컵라면 중 가장 매운 킹뚜껑 제품에 마라맛 스프(5g)를 별첨한 것이 특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팔도 관계자는 "'베트남 하늘초'와 '청양고추'의 강렬한 매운맛에 얼얼한 마라를 넣어 중독성 강한 매운맛을 구현한다"며 "취향에 맞게 함량을 조절할 수 있으며, 별첨을 빼면 오리지널 킹뚜껑 맛을 즐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팔도는 한정판 용기면을 지속 선보이며 소비자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하고 있다. 2021년에는 '라임 왕뚜껑', 2022년에는 '킹뚜껑', 2023년에는 '갓뚜껑'을 각각 출시했다. 킹뚜껑은 한정판으로 출시했지만 이후 정식 제품으로 전환했다.


이충우 MTN 머니투데이방송 기자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 ombudsman@mtn.co.kr02)2077-6288

MTN 기자실

경제전문 기자들의 취재파일
전체보기

    Pick 튜브

    기사보다 더 깊은 이야기
    전체보기

    엔터코노미

    more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