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아시안게임 김학범호 명단 공개 ‘손흥민‧조현우‧황의조 발탁-이강인‧백승호 제외’

머니투데이방송 백승기 이슈팀 기자2018/07/16 10:42



2018 인도네시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대표팀 명단이 공개됐다.

16일 서울시 종로구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에서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아시안 게임 남자 축구대표팀 명단이 발표됐다.

와일드카드(23세를 초과하는 선수)로는 황의조(감바 오사카, 일본), 손흥민(토트넘 핫스퍼, 잉글랜드), 조현우(대구 FC)가 뽑혔다. 관심을 끌었던 이강인(발렌시아 CF 메스타야, 스페인), 백승호(CF 페랄라다, 스페인)은 선발되지 않았다.

김학범 감독은 “토트넘 구단에도 합류하는 것에 동의를 해줬기 때문에 감사를 드리고, 대구 구단이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조현우 차출에 동의를 해준 대구 감독에게도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황의조 마찬가지다. 팀의 경기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협조해줘서 감바 오사카 구단에도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기술적인 부분을 먼저 봤다. 체력적인 부분과 맞물려서 선발을 했다”며 “동료를 위해 싸워라, 이런 부분을 총 망라해서 20명을 선발했다. 전 선수들이 경기를 뛸 수 있는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부분을 포함해서 최고의 성적을 낼 수 있는 선수들을 뽑았다”고 밝혔다.

와일드 카드로는 “손흥민 아무런 문제가 없다. 해외파 선수들에 대한 부분은 합류 시점이라든지 팀의 동의가 이뤄지지 않은 곳이 있어서 황희찬, 손흥민, 이승우 선수는 각 구단과 방법을 동원해서 하고 있다. 합류시점은 정해진 것이 없다”며 “조현우 선수 선발 건은 사실 우리가 역대 수비에 대한 안정을 찾고 그랬지만 골키퍼 부분이 하나를 막으면 한 골을 득점하는 것과 똑같다. 조현우 선수가 보여준 기량을 놓고 봤을 때 뽑아도 무리가 없겠다 생각했다”고 말했다.

석현준이 아니고 황의조를 선발 한 배경에 대해서는 “학연 지연 의리 없다. 성남에 있다고 그것 아니다. 성적을 목적에 두고 그런 것을 할 것이라고 생각지 않는다. 팀이 좋은 성적을 내서 금메달을 꼭 따서 선수들이 원하는 것을 이루는 것이 목표다”라며 “현재 컨디션 상태가 (황의조가) 굉장히 좋다. 손흥민 황희찬 이승우의 (훈련)합류가 불분명하다. 와일드카드로 공격쪽에 두 장을 사용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하 남자축구대표팀 명단 (20명)

◆ 골키퍼(2명) : 조현우(대구FC), 송범근(전북 현대)

◆ 수비수(7명) : 황현수(FC서울), 정태욱(제주 유나이티드), 김민재(전북 현대), 김진야(인천 유나이티드), 조유민(수원 FC), 김문환(부산 아이파크), 이시영(성남 FC)

◆ 미드필더(6명) : 이승모(광주FC), 장윤호(전북 현대), 김건웅(울산 현대), 황인범(아산 무궁화), 김정민(FC리페링, 오스트리아), 이진현(포항 스틸러스)

◆ 공격수(5명) : 황의조(감바 오사카, 일본), 손흥민(토트넘 핫스퍼, 잉글랜드), 나상호(광주FC), 황희찬(레드불 잘츠부르크, 오스트리아), 이승우(헬라스 베로나, 이탈리아)

(사진:뉴스1)
[MTN 뉴스총괄부-백승기 기자(issue@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