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합검색

MTN 사이트 메뉴

엠티엔더블유로 이동

손미나, 스페인 방송 출연 한국 코로나19 방역 상황 전해 ‘네티즌 극찬’

머니투데이방송 백승기 이슈팀 기자2020/03/30 10:55


아나운서 출신 작가 손미나가 스페인의 한 유명 프로그램에 출연, 한국의 코로나19 방역상황을 전해 네티즌들의 극찬을 받았다.

29일 손미나는 자신의 SNS에 “스페인 방송 출연 영상이 도착했어요. 유튜브 채널 <손미나>찾아오시면 한글 자막과 함께 보실 수 있습니다! 스페인과 중남미 시청율 1위, 50년 정통의 시사 정보 토크 프로그램인데요, 국민 아나운서인 수사나 그리소 씨와 생방송으로 연결해 인터뷰를 했어요.”라고 밝혔다.

이어 “대한민국이 시민정신과 방역에 있어 전세계의 최고 모범케이스라고 감탄하며 부럽다고 입을 모으는 스페인 기자들 덕에 보람 뿜뿜!!! 한국인임이 새삼 자랑스러웠습니다. 그래서 여러분도 많이 보셨으면 좋겠어요”라며 “소리도 잘 안 들리고 , 열악한 환경이었지만, 또 워낙 급박한 상황이라 사전 질문을 받지 못해 어려움이 있었지만 우리나라의 상황을 최대한 잘 전달하고 위로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습니다. 많이 봐주시고 구독도 해주시고요! 우리 나라 정말 자랑스럽고, 지금 이대로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우리 끝까지 성숙한 시민의식 지켜 나가요!”라고 덧붙였다.

손미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손미나'를 통해 최근 스페인의 시사토크쇼 '국민의 거울'에 출연한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손미나는 '정부의 적극적인 확진자 동선확인 및 전수조사, 검사' '8개의 검사 키트를 만드는 회사가 우한에서 발병한 코로나19가 한국 상륙 전 다른 업무를 중단하고 검사 키트를 개발한 것' '정부가 2015년 메르스 이후 다음 전염병을 대비하고, 의료장비 도구 생산 회사를 대폭 늘린 점' 등을 한국의 자랑으로 꼽았다.

또 손미나는 한국의 시민정신에 대해서도 "한국은 도시 봉쇄나 전국민 자가격리 같은 강수를 두지 않았다. 다만 학교들은 대학교까지 모두 개학을 미루고 있다"며 "개학을 미루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고 여기선 이야기합니다. 젊은 사람들은 자기도 모르게 바이러스를 보유한 채 서로 옮기고, 집에 가서 가족을 전염시킬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 학교 외의 장소는 몇가지 룰을 정했어요. 체육시설, 종교시설,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에서 2m 간격 두도록 하고, 그게 불가능하면 닫도록 권유했다”며 “대다수 한국인들은 국가의 방침과 권유를 존중하고 잘 따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손미나 최고다”, “한국의 위상을 세계에 알렸다”, “자랑스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손미나는 1997년 KBS 24기 공채 아나운서로 2007 퇴사 후 작가로 활동 중이다.

(사진:손미나 SNS/'국민의 거울' 영상 캡처)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저작권자 ⓒ "부자되는 좋은습관 대한민국 경제채널 머니투데이방송 MTN">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l대표이사ㆍ발행인 : 유승호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디지털기획부장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